명절 음식 칼로리 계산법 | 엘르코리아 (ELLE KOREA)

무심코 집어 먹은 명절 음식, 두툼한 뱃살로 돌아온다. 알고 먹으면 부담이 줄어드는 명절 음식 칼로리를 공개.


@gettyimageskorea

@gettyimageskorea

떡국 1대접(430g) 432.5kcal
운동으로 칼로리를 소모하려면? 걷기 206분, 힘들게 헬스 50분, 수영(자유형) 46분
설날 아침 꼭 먹어야 하는 음식은 바로 떡국. 어렸을 땐 나이 한 살을 더 먹겠다고 떡국을 두 그릇, 세 그릇씩 뚝딱 비워내던 기억이 누구나 한번은 있을 것. 뽀얗게 우려낸 사골 국물과 쫀득쫀득한 가래떡을 잘라 말려 넣은 떡의 조합. 여기에 취향 따라 만두까지. 그런데 이 떡국은 사실 완전한 고탄수화물 식품! 영양소의 70%가 탄수화물이다. 다시 말하면 먹는 그대로 살로 남는 음식이라는 점. 여기에 밥까지 말아 먹는다면 오늘 당신은 1일 치 칼로리의 절반을 한 끼에 섭취한 셈이다. 떡국의 칼로리를 줄이고 싶다면 육류 대신 채소로 육수를 내는 것도 좋은 방법. 그리고 떡국을 담는 국그릇은 꼭 작은 걸 선택할 것.

@gettyimageskorea

@gettyimageskorea

갈비찜 작은 1접시(141g) 162.9kcal
운동으로 칼로리를 소모하려면? 자전거 20분, 걷기 78분
명절 상 위에 꼭 오르는 갈비찜. 식품 영양 성분 중 단백질이 1/3을 차지하고, 칼로리도 생각보다 높지 않은 편. 문제는 '당'에 있다. 갈비찜 양념에 들어가는 설탕, 물엿 등의 '당' 성분이 지나치게 높은 것이 문제. 여기에 짭조름한 간이 더해지면 입 안에선 단짠의 완벽한 조화를 이루지만 위장에선 지방 세포를 늘려간다. 설탕 사용을 최대한 줄이고 키위, 배, 사과 등의 과일을 갈아 넣어 칼로리와 당을 줄여줄 것.

@gettyimageskorea

@gettyimageskorea

동태전 1인분(100g) 247kcal / 꼬지전 1인분(100g) 582kcal
운동으로 칼로리를 소모하려면? 줄넘기 24분, 수영 26분 / 걷기 277분, 줄넘기 55분

직접 부쳐 먹어도 맛있고, 사서 먹으면 더 맛있는 전. 비 오는 날 막걸리 한 잔과 마시는 모둠전과 설날 가족들이 둘러앉아 하나씩 집어 먹는 전의 맛은 천지 차이. 대표적인 두 가지 전, 동태전과 꼬지전의 칼로리를 준비했다. 대표적인 고칼로리 메뉴 중 하나. 하지만 최근 에어프라이어의 유행으로 전의 칼로리가 대폭 줄었다. 기름을 사용해 부치기보다는 굽기 때문. 여기에 밀가루를 사용하지 않는 것도 하나의 방법. 동태전의 경우 밀가루를 사용하지 않고 계란 물만 묻혀 부치면 같은 1인분의 칼로리가 90.5kcal로 대폭 줄어든다. 조금은 안심하고 전을 즐겨도 되지 않을까? 다만 과식 주의! 꼬지전 1인분을 먹는 순간 277분, 4시간 37분 동안 쉬지 않고 산책을 해야 한다는 점을 잊지 말 것.

@gettyimageskorea

@gettyimageskorea

약과 1개(38g) 172kcal
운동으로 칼로리를 소모하려면? 빠르게 걷기 25분, 스쿼트 24분
지방과 설탕의 만남, 입은 즐겁지만, 몸의 사이즈는 늘어간다. 명절에 만나는 대표적인 간식, 약과 이야기다. 평소에는 쳐다보지도 않으면서 괜히 명절날에는 손이 가게 되는 달콤한 매력의 식품. 문제는 약과는 오직 탄수화물 + 지방의 합작품. 나트륨과 당 함유량도 굉장히 높은 편. 약과 1개를 먹을 바에는 차라리 동태전 한 접시를 섭취하는 게 현명하다. 동태전이 조금 더 칼로리는 높지만, 영양성분을 따져봤을 땐 단백질 함량이 훨씬 높기 때문. 식혜나 한과 같은 달달한 간식은 모두 주의! 사과 한 알 등의 건강한 간식으로 대체하시길. 아니면 25분간 쉬지 않고 스쿼트를 한 뒤, 달콤한 맛을 느끼는 것도 괜찮다.

@gettyimageskorea

@gettyimageskorea

나물 3종 세트 (고사리나물 1접시(81.5g) 50.3kcal, 시금치나물 1접시(86g) 54.1kcal, 도라지나물 1접시(49g) 73.9kcal)
운동으로 칼로리를 소모하려면? 계단 오르기 7분 / 에어로빅 9분 / 윗몸일으키기 7분
한 접시 든든하게 먹어도 걱정 없는 삼색 나물. 명절 음식 중 가장 영양학적으로 완전한 메뉴가 아닐까. 그런데 나물에서도 한 가지 기억해야 할 부분이 있다. '무치느냐, 볶느냐 그것이 문제로다!' 요리 방법에 따라 칼로리가 확연하게 달라지기 때문. 고소하게 기름에 볶아도 좋지만, 건강을 위해서라면 무쳐 먹는 것을 강력 추천. 나물 고유의 향을 온전히 느낄 수 있고 기름기가 적어 위에 부담이 가지 않는 것도 장점 중 하나.
무심코 집어 먹은 명절 음식, 두툼한 뱃살로 돌아온다. 알고 먹으면 부담이 줄어드는 명절 음식 칼로리를 공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