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니라는 고유명사 | 엘르코리아 (ELLE KOREA)

제니의 말대로 어떤 것은 절대 변하지 않는다. 제니를 보며 생각했다. 제니는 이미 결코 쉽게 대체되지 않을 고유명사라고. | 제니,제니화보,제니엘르화보,엘르화보,제니엘르

  블랙핑크 제니가 <엘르>의 10월호 커버를 장식했다.   패션 매거진 <엘르>와 함께한 촬영은 제니의 밝고 자연스러운 매력을 담았다. 촬영장에는 제니의 반려견도 동행해 사랑스럽고 즐거운 분위기를 더했다.   화보 후 진행된 인터뷰에서 제니는 “어릴 때부터 스스로를 스타일링 하는 게 취미였다. 그래서 많은 사람들이 제 취향 자체를 관심있게 바라봐 주는 게 신기하고 감사하다.”며 스타일 아이콘다운 면모를 뽐냈다. 지난 7월까지 장장 8개월 간 23개 도시에서 개최된 블랙핑크의 월드투어와 관련된 질문에는 “많은 걸 배우고 느꼈다. 두려워하지 않고 한 발자국 더 내딛으면 예상치 못했던 풍경이 나를 기다리고 있다는 걸 알았다. 앞으로도 무대 위에서 더 좋은 모습을 보여 드리고 싶다”라고 아티스트로서 각오를 내비치기도 했다.   제니는 현재 브랜드 엠버서더로 활약하고 있는 샤넬의 스타일을 찰떡같이 소화해 현장의 스태프들로부터 ‘코코 제니’라는 찬사를 끌어내기도 했다. 첫 번째 월드 투어를 성황리에 마친 블랙핑크는 곧 데뷔 후 처음으로 개최하는 팬미팅을 통해 팬들을 만날 예정이다.   커버 스타 제니의 매력을 담은 화보와 인터뷰는 <엘르> 10월호와 <엘르> 웹사이트 elle.co.kr에서 만나볼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