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AR

파워풀한 조우! 로제와 카를라 브루니

뮤지션이자 명실상부한 패션 아이콘인 블랙핑크 로제와 카를라 브루니. 서울과 파리에서 만난 두 사람의 특별한 케미스트리.

BYELLE2021.08.13
 
 
 
 
 

〈엘르〉 9월호
커버를 블랙핑크 로제카를라 브루니가 장식했다. 서울과 파리를 이은 연결고리는 바로 뮤지션이자 명실상부한 패션 아이콘인 두 사람이 〈엘르〉의 커버로 공간을 뛰어넘어 조우한 것.
 
서울에서의 화보 촬영과 함께 진행된 인터뷰에서 블랙핑크 로제는 “생 로랑과 함께 하면 더 대담해진다. 더욱 당당하게 자유롭게 나 자신을 표현할 수 있게 된다. 내 안의 록 스피릿을 끄집어 내주기도 한다.”라고 특별한 소회를 전했다.
 
지난 8월 8일, 블랙핑크 5주년을 맞은 로제는 데뷔 이후 이어진 놀라운 시간에 관해 “나의 스펙트럼을 넓혀 온 경험들로 인해 가장 나다운 게 무엇인지 알아가는 게 중요하다는 걸 알게 되었다. 물론 지금도 여전히 나다운 것에 대해 알아가는 중이다.”라는 내밀한 이야기를 털어놓기도 했다.
 
파리에서의 화보 촬영 후 진행된 인터뷰에서 카를라 브루니는 “생 로랑은 정말 완벽한 실루엣을 자랑하는 디자인 중 하나다. 촬영 내내 아름다웠던 과거로 돌아간 기분이 들었다.”라며 이브 생 로랑과의 추억을 회상했다.
 
2002년 발표한 데뷔 앨범으로 전 세계 200만 장이 넘는 판매고를 기록한 뮤지션이기도 한 카를라 브루니는 “한국에서 콘서트를 했을 때 따뜻하고 뜨거운 반응이 기억 난다. 오늘 〈엘르〉 촬영을 마친 뒤 남편(니콜라 사르코지)에게도 언젠가 꼭 한국에 다시 가자고 몇 번이나 말했다.”라고 답하기도 했다.
 
서울과 파리에서 파워풀한 케미로 조우한 블랙핑크 로제와 카를라 브루니의 화보와 인터뷰, 개별 유튜브 콘텐츠는 〈엘르〉 9월호〈엘르〉 웹사이트(elle.co.kr), 그리고 유튜브를 통해 만나볼 수 있다.
(사진 제공=엘르 코리아)

Keyword

Credit

  • 사진 김형식(카를라 브루니)/김희준(로제)
  • 패션에디터 방호광
  • 피처에디터 이마루/이경진
  • 스타일리스트 김다솜(카를라 브루니)/박민희(로제)
  • 헤어 막심 마세(카를라 브루니)/이선영(로제)
  • 메이크업 아야 후지타(카를라 브루니)/이명선(로제)
  • 어시스턴트 차은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