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장 싼 항공권 예약 시점 | 엘르코리아 (ELLE KOREA)

항공권 가격비교 사이트를 닳도록 드나드는 사람이 싼 티켓을 얻는다. 출발 19주 전이 유력하다.::항공권,항공권 싸게 사기,티켓,비행기표,저렴하게,스카이스캐너,와이페이모어,카약닷컴,가격비교,여행,엘르,elle.co.kr:: | 항공권,항공권 싸게 사기,티켓,비행기표,저렴하게

여행 가격비교 사이트 스카이스캐너의 통계에 의하면 2012년부터 지난해까지 3년에 걸쳐 거래된 항공권 약 2억5000만 건을 분석한 결과 평균 출발 19주 전이 가장 쌌다. 여행지에 따라 달랐는데 중국은 20주 전, 일본은 13주 전, 홍콩은 10주 전, 대만은 9주 전에 구입했을 때 가장 저렴했다. 그러나 항공권을 싸게 사는 황금 노하우는 세상에 없다는 게 여행사 직원들의 솔직한 조언이다. ‘와이페이모어’, ‘스카이스캐너’ 혹은 외국의 ‘카약닷컴’ 같은 항공권 가격비교 사이트를 닳도록 드나든 사람이 가장 싼 티켓을 거머쥘 수 있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