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A에서 만난 빛, 알리시아 비칸데르 || 엘르코리아 (ELLE KOREA)
STAR

LA에서 만난 빛, 알리시아 비칸데르

시시때때로 변하는 광선처럼 다채롭고 뜨거운 얼굴을 가진 배우 알리시아 비칸데르. LA의 태양 아래에서 그녀를 만났다.

ELLE BY ELLE 2019.10.17
 
배우 알리시아 비칸데르<엘르> 11월호 커버를 장식했다.
 
영화 <파도가 지나간 자리> <툼 레이더> 등에 출연하며 세계적으로 알려진 스웨덴 출신의 배우 알리시아 비칸데르와  <엘르>의 촬영은 LA의 한 저택에서 진행됐다. 루이비통 2020 크루즈 컬렉션을 입은 비칸데르는 "아름다운 집과 스타일, 빛이 어우러져 멋진 사진이 나왔다.  엘르 스태프들이 준비한 한국 과자도 정말 맛있었다" 라고 촬영 소감을 전했다.
 
아카데미 여우조연상을 안긴 <대니쉬 걸>을 비롯 배우로서 성공적인 커리어를 쌓아가고 있는 알리시아 비칸데르는 2009년 부산국제영화제도 참석한 바 있다. “난생 처음으로 참석했던 국제 영화제였다. 한국 노래방에서 신나게 놀았다.”라며 당시를 떠올렸다.
 
넷플릭스를 통해 공개될 차기작 <어스퀘이크 버드>에 대해서는 “도쿄에서 촬영을 해서 한국과 일본 스태프가 대부분이었다. 다양한 문화를 경험할 수 있다는 건 내 직업의 큰 장점이다”라며 소감을 밝혔다. 알리시아 비칸데르는 내년 개봉을 앞둔 전설적인 여성인권운동가 글로리아 스타이넘의 전기 영화 <더 글로리아>에서 젊은 시절의 글로리아를 연기할 예정이다.
 
알리시아 비칸데르의 매력을 담은 화보와 인터뷰는 <엘르> 11월호<엘르> 웹사이트 elle.co.kr에서 만나볼 수 있다.
 

Keyword

Credit

    패션에디터 이혜미
    피처에디터 이마루
    사진 최용빈
    메이크업 KELLY CORNWELL
    헤어 JENNY CHO
    네일 ALEX JACHNO
팝업 닫기

로그인

가입한 '개인 이메일 아이디' 혹은 가입 시 사용한
'카카오톡, 네이버 아이디'로 로그인이 가능합니다

'개인 이메일'로 로그인하기

OR

SNS 계정으로 허스트중앙 사이트를 이용할 수 있습니다.

회원이 아니신가요? SIGN U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