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이러스 막는 마스크, 구매부터 착용까지 | 엘르코리아 (ELLE KOREA)

헤어 캡, 물안경에 이어 이젠 패트병까지. 코로나19를 예방하는 마스크에 관한 진실과 거짓, 그리고 손 세정제를 대체할 수 있는 데오도란트 소식까지 한데 모았어요.



 AFP=연합뉴스

AFP=연합뉴스


지난주부터 매일 아침 눈을 뜨면 가장 먼저 접하게 되는 뉴스가 바로 코로나19 관련 사항입니다. 저도 막 돌이 지난 아기를 키우는 워킹맘이다 보니 매일 아침 국외 내에 확진 환자가 얼마나 늘었는지 확진 환자들의 동선까지 체크한 후 마스크와 손 소독제를 챙겨 나오는데 지난주에는 미리 사둔 마스크가 딱 떨어졌더라고요. 목도리로 코밑까지 감싸고 회사 인근에 있는 약국에 들어갔습니다. 없어서 못 판다는 소문과 달리 약국 출입문부터 다양한 브랜드의 마스크 박스가 허리 높이만큼 쌓여있더라고요. 놀라운 건 또 있었습니다. 20개에 6만원~9만원?!?! ‘마스크가 원래 이렇게 비쌌나?’ 반신반의하는 마음으로 KF94 등급의 마스크 한 통을 사 들고 사무실에 도착하여 곧바로 쿠팡 앱을 열었죠. 동일한 브랜드에 동일한 수량, 사이즈만 조금 작은 제품이 눈을 의심하게 하는 가격! 품절 임박 문구와 함께 1만1690원에 올라와 있더라고요. 당장 구매 버튼을 누르고 생각했죠. 퇴근길에 무조건 환불이다!

바로 그날(1월 29일 자) 저녁 뉴스엔 이런 내용이 방송됐습니다. 서른장에 3만3천원 하던 걸 20만원에 파는가 하면, 기존에 들어온 주문을 취소한 후 값을 올리는 업자도 있고, 몇십 억원 어치를 사재기한 후 되파는 사람들도 있고요. 상황이 이렇다 보니 소비자단체에 신고가 폭주해 정부와 대응책을 논의 중이라고 하는데요. 현재 국내 마스크 비축 물량은 3100만개로, 정부는 이번 주부터 하루 1000만개씩 추가 생산할 수 있도록 업체들과 협의 중이라고 하지만, 결국 대책을 세우는 동안에도 마스크를 구해서 써야 하는 소비자들은 더욱더 힘든 상황이 되는 것만은 분명합니다.

네이버 데이터랩(02월03일자)

네이버 데이터랩(02월03일자)

사람들의 관심사를 반영하듯 지난 4일간의 생활/건강 카테고리의 인기 검색어의 90% 이상이 마스크인 것만 봐도 얼마나 뜨거운 이슈인지 알 수 있습니다. 당장 대형 마트 일부에서는 1인당 구매 개수를 30개로 제한하고 있고 그나마도 찾아보기 힘든 상황입니다. 지난주 제가 산 제품도 이제는 온라인 몰 어디에서도 찾아볼 수 없더라고요. 그야말로 부르는 게 값이 된 마스크. 비싸게 사는 만큼 제대로 활용하는 것이 중요하지 않을까 싶습니다.

AFP=연합뉴스

AFP=연합뉴스


그래서 준비한 마스크에 관한 진실과 거짓!

마스크 재질은 상관없다! YES
마스크를 쓰는 이유는 ‘침방울’ 차단이 핵심이므로 재질과 두께는 상관이 없습니다. 얇은 마스크도 침방울 차단은 충분히 가능하거든요. 혹시라도 마스크 외부가 오염됐을 수도 있으니 면 마스크보다는 일회용을 추천합니다.

마스크의 등급은 높을수록 좋다! NO
KF(Korea Filter) 지수가 80 이상이기만 하면 충분합니다. 다만 본인의 얼굴 사이즈에 딱 맞는 제품으로 골라 코와 입 모두 빈틈없이 가리는 게 중요해요. 미국은 N95, N99, N100, R95, P95, P100으로, 유럽은 FFP1, FFP2, FFP3으로 표시하는데 차단율을 고려했을 때 모두 사용 가능합니다.

마스크 쓰고 벗는 방법이 따로 있다! YES
콧등 부분을 잘 밀착시켜서 코와 입을 완벽하게 가리는 것이 중요하다는 건 다들 알고 계시죠? 그리고 마스크를 쓰고 벗을 때는 꼭 이어 밴드 부분을 이용해 썼다 벗었다 하는 것이 좋아요. 혹시라도 마스크 외부에 침이 튀어 오염된 상태에서 손으로 만지게 되면 2차 감염의 위험이 있거든요.

코와 입만 잘 가리면 된다? NO
코로나19는 호흡기를 물론이고 눈으로도 감염이 될 수도 있어요. 따라서 외출 중에는 손으로 눈을 비비거나 만지지 않는 것이 좋습니다.

마스크 없이 기침이 나올 땐 손으로 가리고 한다! NO
마스크가 없는 상태에서 기침이 날 때는 손수건이나 휴지를 쓰고 급할 때는 옷소매를 이용하는 것이 좋습니다. 손에 바로 기침을 하면 바이러스가 퍼질 우려가 있기 때문입니다.

이 외에 마스크를 벗은 후에는 반드시 손을 씻어야 하는데 이때는 고체 비누보다 액체 비누가 더 효과적이라고 합니다. 또 물로 손을 자주 씻기 어려운 분들은 휴대용 손 소독제를 가지고 다니면서 수시로 사용해도 좋습니다. 마지막으로 유럽인들이 손 소독제로 활용하고 있다는 데오도란트를 소개합니다. 화장품의 성분과 특성에 따라서 이렇게 사용도 가능하다니 신기하네요!

손 세정제로도 쓸 수 있는 벨레다의 시트러스 데오도란트

손 세정제로도 쓸 수 있는 벨레다의 시트러스 데오도란트

✓ 벨레다, 시트러스 데오도란트
땀 냄새를 없애는 제품으로 손을 소독한다니 이거 레알? 맞습니다. 벨레다의 시트러스 데오도란트는 에탄올이 64%에 레몬과 오렌지 에센셜 오일이 함유된 제품으로, 알루미늄 클로로 하이드레이트와 합성방부제, 인공향료, 인공색소가 들어있지 않은 친환경 내추럴 제품입니다. 이 에탄올을 이용해 냄새의 원인이 되는 균을 죽이는 원리로 만들어진 제품이라 100% 손 소독제로 대체할 수는 없어도 위급한 상황에 쓰는 데 아무런 문제가 없다고 합니다. ◉






헤어 캡, 물안경에 이어 이젠 패트병까지. 코로나19를 예방하는 마스크에 관한 진실과 거짓, 그리고 손 세정제를 대체할 수 있는 데오도란트 소식까지 한데 모았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