싱그러운 매력의 배우, 김태리! | 엘르코리아 (ELLE KOREA)

맡은 역할마다 생생한 활력을 부여하며 우리 마음에 파문을 일으킨 김태리. 그녀의 맑고 단단한 기운이 <리틀 포레스트>에 스며들어 환하고 따스하게 약동한다::김태리,김태리화보,김태리엘르화보,김태리엘르,엘르2월호,elle,elle.co.kr:: | 김태리,김태리화보,김태리엘르화보,김태리엘르,엘르2월호

독보적인 매력과 연기로 영화계의 뮤즈로 떠오른 배우 김태리가 싱그러운 매력을 발산했다.패션 미디어 <엘르>는 배우 김태리와 함께 한 2월호 커버 화보를 공개했다.공개된 커버에서 화이트 오프 숄더 셔츠를 착용한 김태리는 미니멀하면서도 도회적인 스타일링에 흡입력 있는 눈빛이 더해지며 시선을 뗄 수 없는 강렬한 커버를 완성했다. 화보 관계자에 따르면 김태리는 촬영이 이어지는 동안 밝은 느낌부터 신비롭고 고혹적인 분위기까지, 다채로운 표정으로 감도 높은 비주얼을 완성했다고 한다.촬영과 함께 이어진 인터뷰를 통해 김태리는 “<1987>이 개봉하면서 <아가씨> 때보다 사람들의 칭찬을 덜 의심하게 된 것 같아요. 여전히 재능이 있다고 확신하지는 않지만, 아직 드러나지 않은 재능이 제게 있지 않을까 하는 생각으로 열심히 하려고 해요.”라며 배우로서의 마음가짐을 전했다. 또 2월 개봉하는 영화 <리틀 포레스트>에 대해 김태리는 “영화의 처음부터 끝까지 제 얼굴을 볼 수 있을 거예요”라고 말한 데 이어 “시나리오를 읽고 편안한 느낌이 들었어요. 특별한 드라마나 사건이 있는 건 아니지만 자연스럽게 흘러가는 이야기가 편하게 다가왔어요. 이 영화가 관객 분들에게 자신의 삶을 응시할 수 있는 기회가 되면 좋겠어요.”라고 소개했다.영화 <리틀 포레스트>는 시험, 연애, 취업 등 뭐하나 뜻대로 되지 않는 혜원(김태리)이 모든 것을 뒤로 한 채 고향으로 돌아와 오랜 친구들과 특별한 사계절을 보내며 자신만의 삶의 방식을 찾아가는 이야기로 2월 개봉한다. 한편 김태리의 더 많은 화보 및 인터뷰는 오는 20일경 발행하는 <엘르> 2월호와 <엘르> 공식 웹사이트에서 만나볼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