앞머리, 짜를까 말까? | 엘르코리아 (ELLE KOREA)

2018년 유행 조짐. 깻잎머리의 귀환. 앞머리만 내려도 인상이 달라진다::앞머리,깻잎머리,헤어,헤어트렌드,헤어스타일,유행,트렌드,엘르,elle.co.kr:: | 앞머리,깻잎머리,헤어,헤어트렌드,헤어스타일

리한나깔끔하게 빗어 넘긴 9:1 가르마가 깻잎머리 역할을 완벽하게 하고 있다. 잔머리 하나라도 용납할 수 없다는 의지로 헤어 스프레이를 과감하게 뿌려야한다.엠마 스톤풍성한 깻잎머리를 연출해 머리 숱이 많아 보이는 착시효과를 줬다. 옆으로 넘긴 가르마 덕분에 우아한 느낌이 든다. 벨라 손벨라는 풍성한 앞머리를 커튼처럼 갈라 손쉽게 연출했다.리즈 위더스푼레이어드 앞머리 덕분에 어려 보이는 리즈. 옆으로 넘기거나 전체를 아래로 내리거나 가운데를 갈라 스타일링 할 수도 있다.엠마 왓슨엠마의 몇 가닥 없는 앞머리는 게으른 여자들에게 제격이다. 손쉬우면서 매우 사랑스럽기 때문. 케이트 미들턴눈과 광대뼈를 감싸 더 아름다워 보이게 하는, 우아한 곡선의 앞머리. 볼륨을 살짝 준 덕분에 그녀의 헤어스타일이 더 탄력 있어 보인다.케이티 페리케이티의 픽시 컷 헤어는 옆은 매우 짧고 윗부분은 긴 스타일이다. 옆으로 넘긴 앞머리가 이 헤어스타일의 화룡점정이 된 듯.힐러리 더프옆으로 쓸어 넘기는 깻잎머리는 긴 길이의 그녀의 얼굴을 짧고 부드러워 보이게 한다.테일러 스위프트층을 많이 낸 깻잎머리는 그녀의 짧은 헤어스타일에 경쾌함과 볼륨감을 준다.헤일리 베넷눈과 눈썹에 집중하고 싶다면 옆으로 쓸어 넘기 것 같은 여성스러운 깻잎머리를 시도해보도록. 본 기사는 코스모폴리탄 US 웹사이트의 ‘19 side fringe hairstyles that are anything but basic’ 기사를 바탕으로 작성됐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