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SHION

‘옷잘러’의 집콕 필수템, 소장각 #파자마 리스트 4

다시 돌아온 ‘집콕’의 시간. 편안함과 동시에 스타일리시함을 완성해주는 여름 파자마 브랜드를 소개할게요.

BY장효선2021.07.14
 

조스 라운지(Jo’s Lounge) 

빈티지한 패턴과 따뜻한 코티지 코어 감성을 겸비한 ‘조스 라운지(Jo’s Lounge)’는 착용감이 편안하고 예쁜 라운지 웨어를 만들고 있어요. 넉넉한 사이즈와 파스텔톤 컬러 패턴으로 파자마 쇼핑을 처음 도전하는 입문자에게 제격입니다. 부드러운 모달 원단이 함유되어 착용감에 민감한 사람이라도 부담 없이 입을 수 있죠.  
브랜드 바로 가기 > 조스 라운지 
 

폴리(Föli) 

남들과 똑같은 파자마는 놉! 집에서도 힙하고 싶다면 체커 보드 파자마와 톡톡 튀는 컬러 조합의 아이템을 선보이는 폴리(Föli)를 눈여겨보세요. 행복과 건강을 모토로 외치는 이 브랜드는 좋아하는 공간에서 좋아하는 옷을 입고 재충전하는 시간을 갖길 권유합니다. 건강한 삶을 이야기하는 만큼 폴리가 제작한 옷에는 긍정적인 컬러와 경쾌한 패턴이 눈에 띄는데요. 특히 체커보드 셔츠는 홈 웨어뿐만 아이라 데일리 아이템으로도 손색없답니다.  
브랜드 바로 가기 > 폴리
 

스내피커들(SnappyCuddle) 

파자마를 좋아하는 패션 인싸들에게는 잘 알려진 파자마 브랜드죠? 스내피커들(SnappyCuddle)은 다양한 컬러 팔레트와 클래식한 디자인 그리고 화려한 패턴으로 소장 욕구를 불러일으킵니다. 선명한 컬러와 센스 있는 파이핑 디테일은 분위기를 바꾸고 싶을 때 안성맞춤이죠. 또한 9부 소매로 제작해 편리하고 뛰어난 활동성을 자랑하죠. 간결하지만 상큼하고 톡톡 튀는 아이템을 찾고 있다면 참고해 보세요.   
브랜드 바로 가기 > 스내피커들
 

베뉴먼트(Venument) 

일상복으로도 손색없는 라운지 웨어를 찾고 있다면? 베뉴먼트(Venument)에 주목하세요. 외출복과 홈웨어의 경계를 허물어 어디에서나 입을 수 있는 옷을 제작하고 있어요. 90’s의 아이코닉한 스타일을 추구하고 내추럴한 소재를 사용해 부드러운 촉감과 넉넉한 실루엣으로 편안함을 자랑하죠. 빈티지하면서도 심플한 디자인으로 어디에나 매치할 수 있어 데일리 아이템으로도 제격입니다.   
브랜드 바로 가기 > 베뉴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