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럴 열풍 || 엘르코리아 (ELLE KOREA)
FASHION

코럴 열풍

뷰티에 이어 패션계에도 코럴 바람이 불었다. 얼굴 살리는 코럴빛 패션

ELLE BY ELLE 2018.12.27


새해의 기분 좋은 시작을 생동감 넘치는 황금빛에 밝은 오렌지 색조를 더한 ‘리빙 코럴(Living Coral)’ 컬러가 함께하며 시신경을 자극한다. 지난해 울트라 바이올렛에 이어 팬톤이 2019년 올해의 컬러로 발표한 것은 ‘PANTONE 16-1546 리빙 코럴’! 산호초에서 영감을 얻은 이 컬러는 해양 생물에게 먹이와 안식처를 제공하듯 급변하는 환경에 사는 현대인에게 편안함과 활력을 줄 것으로 기대된다. 패션도 예외는 아니다. 마크 제이콥스, 템퍼리 런던, 알렉산더 맥퀸, 아크네 스튜디오, 프라발 구룽 등 2019 S/S 런웨이에도 코럴 컬러의 향연이 이어지며 활기찬 에너지와 뿜어냈으니, 2019년은 긍정적이고 포용력 가득한 한 해가 될 수 있을 것 같다.

Keyword

Credit

    에디터 정장조
    사진 GETTYIMAGEKOREA, IMAXtree.com
    디자인 이효진
팝업 닫기

로그인

가입한 '개인 이메일 아이디' 혹은 가입 시 사용한
'카카오톡, 네이버 아이디'로 로그인이 가능합니다

'개인 이메일'로 로그인하기

OR

SNS 계정으로 허스트중앙 사이트를 이용할 수 있습니다.

회원이 아니신가요? SIGN U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