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가을, 시크하고 클래식한 아이템에 도전해보고 싶다면 누디한 베이지 톤의 수트를 눈 여겨볼 것. 아이보리 컬러 선글라스를 매치해, 톤온톤 스타일링으로 마무리했다.S/S 시즌 셀린느의 히트템처럼 PVC 백은 어떤 아이템을 담느냐에 따라 변화무쌍하게 연출할 수 있다. 베이지 컬러의 백을 담으면? 가을에 즐겨도 더없이 좋은 킬.포 액세서리로 변신 완료! 오버사이즈 핏의 클래식한 화이트 셔츠와 캐멀 톤의 레더 스커트가 더없이 시크한 룩을 완성했다. 여기에 클러치와 부츠로 통일감을 줘 파이톤 액세서리로 멋스럽게 마무리! 니트와 베이지의 조합은 온화하고 부드러운 매력을 선사한다. 슬릿이 들어간 니트 드레스로 관능적인 분위기까지 더한 잔 다마.베이지와 브라운이 블랙과 만났을 때! 캔버스처럼 블랙의 강렬함을 더욱 빛내주기도 하고, 부드럽게 어우러져 함께 시너지 효과를 일으키기도 한다.올리비아 팔레르모는 캐멀 톤의 니트에 오렌지 컬러 스커트, 카키빛이 감도는 부츠로 가을가을한 컬러 팔레트의 아이템을 세련되게 매치했다. 여기에 보르도 빛 벨트와 네일을 더한 그녀의 센스도 빛을 발한다. 닮은 듯 다른 듯 베프와 즐기는 사랑스러운 누디톤 트위닝 룩! 브라운과 베이지 톤의 롱 벨티드 아우터로 맞춘 후 에메랄드 & 카키 톤의 그린 백으로 함께 포인트를 줬다.클래식한 캐멀 컬러 코트는 가을에 어떤 룩에든 잘 어울리는 만능 아이템! 로고 플레이 된 액세서리나 도트처럼 강한 패턴의 아이템과도 넉살 좋게 어우러진다.어떤 소재와 만나느냐에 따라 누디 톤의 액세서리는 다양한 분위기를 풍긴다. 베이지 톤의 레더와 브라스, 우드가 조화를 이룬 디자인은 은 슈즈 하나만으로도 강렬한 포인트를 줄 수 있음을 증명한다. 또 코듀로이 소재의 백은 따뜻하고 부드러운 분위기를 더하는 굿 액세서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