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이하나가 싱그러운 분위기의 화보를 선보여 시선을 사로잡았다.최근 패션 미디어 <엘르> 6월호는 이하나와 함께 한 화보를 공개했다. 올 여름 방송 예정인 드라마 ‘보이스2’를 준비 중인 이하나는 화이트 톤의 의상을 입고 설렘이 묻어나는 표정과 은은한 눈빛을 보이며 그녀만의 편안하면서도 맑은 매력을 전했다. 특히 꽃을 소품으로 사용한 이번 화보에서 이하나는 힘을 뺀 자연스러운 포즈만으로 감성적인 비주얼을 완성했다. 화보와 함께 공개된 인터뷰를 통해 이하나는 드라마 ‘보이스2’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시즌1에 이어 보이스 프로파일러 ‘강권주’ 역을 연기하는 이하나는 “일단 대본이 너무 좋아서 의욕이 솟아요. 액션 스쿨을 다니며 유도를 베이스로 한 호신술, 범인을 제압하는 동작을 배우는데 요즘 그 매력에 푹 빠져 있어요.”라고 말해 드라마 속 활약을 예고했다.또 이하나는 그동안 출연한 작품 중 가장 아끼는 캐릭터를 묻는 질문에 “드라마 ‘메리대구 공방전’의 ‘메리’는 개인적으로 참 아끼는 캐릭터예요. 긍정의 화신이었던 메리를 지금 다시 연기하라면 똑같이 할 수 있어요.”라고 답한 데 이어 “실제의 저는 내향적인 쪽에 가까워요. 스태프들의 노고에 누가 되면 안 된다는 생각에 부끄러움을 극복하며 쾌활하게 연기하려고 노력해요.”라고 전했다.한편 이하나의 더 많은 화보 및 인터뷰는 <엘르> 6월호와 엘르 공식 웹사이트에서 만나볼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