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청자 여러분 안녕하십니까 | 엘르코리아 (ELLE KOREA)

모두에게 인사를 건네고 오늘의 세상사를 전하는 JTBC 아나운서 송민교, 강지영, 조수애::송민교,강지영,조수애,JTBC아나운서,송민교화보,강지영화보,조수애화보,송민교엘르,강지영엘르,조수애엘르,엘르5월호,elle,elle.co.kr:: | 송민교,강지영,조수애,JTBC아나운서,송민교화보

패션 미디어 <엘르>가 JTBC 송민교, 강지영, 조수애 아나운서의 화보와 인터뷰를 공개했다. 매일 세상사와 사람들의 소식을 전하던 아나운서 3인이 <엘르>를 통해 오로지 자신에 대한 이야기를 펼쳐냈다.방송 스테이지보다 화보 촬영장이 더 떨린다면서 긴장을 표하던 아나운서 3인은 촬영이 시작되자 부드러운 미소와 단단한 카리스마를 자유자재로 드러내며 베테랑다운 면모를 보여줬다는 후문. 이어진 인터뷰에선 카메라 뒤에 감춰왔던 자신들의 이야기 역시 가감 없이 드러냈다.지난해 1800대1의 경쟁률을 뚫고 합격한 조수애 아나운서가 전하는 면접 비하인드 스토리부터 아나운서가 하기엔 파격적일까 봐 참고 있는 것은 딱히 없다는 강지영 아나운서의 당당한 가치관, 장수생들의 희망의 아이콘이 됐다는 송민교 아나운서의 소회까지, JTBC를 이끄는 아나운서들의 솔직담백한 스토리는 <엘르> 5월호에서 만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