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ULTURE

<트와일라잇 존 : 환상열차> vs <더크라운> 신작 '초'이스

볼까 말까 망설여질 땐 뿌려진 ‘떡밥’을 살펴보면 된다.

BY김초혜2020.10.29

TO. #집콕 핼러윈데이를 보내려는 당신에게! 〈트와일라잇 존 : 환상열차〉 시즌 2

핼러윈데이가 다가오고 있다. 집 밖으로 나갈 수 없지만, 약간의 오싹함이 필요하다면 이 영화를 보면 된다. SK에서 야심차게 준비한 OTT 서비스 ‘웨이브’에서 다른 작품이 아니고, ‘환상특급’ 시리즈를 독점 계약한 건 이유가 있다. ‘환상특급’(The Twilight Zone) 시리즈는 미스터리, SF를 사랑하는 팬들에게 명불허전 고전 작품이라고 인정받고 있음은 물론이고, 여러 예술인이 인생 작품으로 꼽기도 했다. 이 드라마 덕분에 문학계에 ‘환상특급문학’ 장르가 생겨날 정도니 말 다 했다.

 
떡밥 1 오리지널 시리즈는 무려 흑백 영상이었다
올해는 ‘환상특급’이 생겨 난지 60주년이 되는 해다. 첫 시리즈를 만들 때는 무려 흑백 영상이었다. ‘환상특급’은 에피소드마다 SF, 서스펜스, 블랙코미디, 심리 스릴러, 호러 등 장르를 넘나들며 미지의 세계에서 오는 불안과 공포를 담아낸다. 그 명성을 이어 1983년, 1985년, 1994년, 2002년 오마주와 새로운 해석이 시도되었다. 2019년부터 CBS 텔레비전 스튜디오가 새롭게 〈트와일라잇 존 : 환상열차〉를 기획했다.

 
떡밥 2 〈겟아웃〉을 재미있게 봤다면 봐 볼 만하다
한국 누적 관객 수 200만 명을 돌파했던 미스터리 스릴러 〈겟아웃〉을 흥미롭게 봤다면 이 영화도 재미있게 볼 확률이 높다. 〈겟아웃〉 각본을 쓰고, 아카데미에서 각본상을 받은 조던 필이 〈트와일라잇 존 : 환상열차〉 감독을 맡았으니까! 쫀쫀한 연출 덕분에 시즌 1의 방연 한 달 만에 시즌 2 제작을 결정하게 한 장본인이다. 감독은 드라마 속 진행자로 카메라 앞에 직접 등장하기도 한다.

 
떡밥 3 공포, SF 클리셰는 이 드라마에서 시작되었다
오리지널 시리즈 속 외계인 모습

오리지널 시리즈 속 외계인 모습

 〈트와일라잇 존 : 환상열차〉에서 오마주한 외계인의 모습.

〈트와일라잇 존 : 환상열차〉에서 오마주한 외계인의 모습.

어디서 많이 본 것 같은 뻔한 장면을 우리는 ‘클리셰하다’고 비판하기도 한다. 그 클리셰한 장면을 가장 최초로 시도한 작품들이 있고 ‘환상특급’이 그렇다. 당시에는 무엇보다 신선하고, 정확한 표현이었다. 그 이후로 수많은 감독이 따라 하고 싶을 만큼. 예를 들어보자면, 외계인하면 흔하게 떠올리는 이미지는 머리에 큰 혹이 솟아 있을 것만 같다. 그리고 그들은 어쩐지 무채색의 박시한 셋업이나 발목을 가리는 원피스를 입고 있을 것 같다. 이 고전 공상과학에 나올 것 같은 뻔한 외계인의 모습을 최초로 묘사한 게 ‘환상특급’이다. 2020년 ‘트와일라잇 존 : 환상열차’에도 전 작들을 오마주해 숨겨 놓은 장면이 많다. 다시 말하자면, 새로운 시리즈 오픈 전까지 전 작품들을 복습하고 있다면, 장면 속 숨은 오마주를 찾는 재미를 느낄 수 있다는 것.
 
시즌 2 오픈 2020년 10월 30일 / 플랫폼 ‘웨이브’ 
 

TO. 인생 권태기가 온 당신에게! 〈더크라운〉 시즌 4

뭘 해도 다 지루한 시기라면, 익숙하지 않은 시대극을 보면 어떨까? 현실과 동떨어진 새로운 이야기에 흠뻑 빠지다 보면 오늘의 지루함은 슬쩍 사라질지도 모른다. 시즌 1부터 견고한 팬층이 형성된 〈더크라운〉은 영국 국왕인 엘리자베스 2세를 그린 전기 드라마다. 〈더크라운〉 시즌 4에는 영국 근대 정치에서 빼놓을 수 없는 인물 마가릿 대처가 등장할 예정이라 주목받고 있다.
 
떡밥 1 미술 때문에 예산이 많이 들어간 작품이다
〈더크라운〉 하면 돈 이야기를 빼놓을 수 없다. 화려한 왕실의 인테리어와 의상을 섬세하게 재현하기 위해 엄청난 예산과 공수가 들었다. 한 때는 ‘넷플릭스가 가장 돈을 많이 투자한 작품’이라는 소문이 들렸을 정도. 그만큼 시각적인 미장센이 풍부한 영화라는 뜻이다.

 
떡밥 2 영국 여왕도 챙겨보는 드라마다
영국은 아직도 입헌군주제가 유지되는 국가다. 그런데 왕실에 대한 이야기를 영화로 만들어도 되는 걸까? 드라마의 각본가와 감독은 엘리자베스 2세에 대한 드라마를 찍으면서도 영국 왕실에 취재를 요청한 적이 없다고 한다. 드라마 속 캐릭터와 사건은 언론에 노출되었던 왕족들의 말과 행동을 바탕으로 새롭게 구성되었다. 영국 왕실은 예술적 표현을 용인하는 분위기고, 〈더크라운〉은 영국의 여왕이 챙겨보는 드라마로도 유명하다.

 
떡밥 3 베테랑 스태프들이 모였다
〈더크라운〉의 음악에 현존하는 최고의 거장 한스 짐머가 참여한다. 연기, 미술뿐만 아니라 듣는 즐거움도 가득할 거라는 뜻. 한국을 떼창하게 만든 영화 〈보헤미안 랩소디〉를 쓴 각본가 피터 모건이 드라마 〈더크라운〉의 감독을 맡았다. 공동 연출로 〈더리더〉, 〈디아워스〉, 〈빌리 엘리어트〉 감독 스티븐 달드리가 붙어 섬세한 감정 묘사를 보여줄 예정이다.

 
시즌 4 오픈 2020년 11월 15일 / 플랫폼 ‘넷플릭스’


 
* 볼까 말까 망설여지는 신작을 영화를 전공한 에디터 김초혜가 ‘초’이스해 소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