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AR

'단답 인터뷰 레전드' 신하균과 '유 퀴즈'에서 만난 유재석의 반응 #창과방패 #자강두천

'인터뷰 파괴자' 신하균 VS '인터뷰 능력자' 유재석.

BY라효진2021.06.23
tvN

tvN

 
배우 신하균이 tvN '유 퀴즈 온 더 블럭'에 출연합니다. 연예 정보 프로그램이 아니면 예능에서 정말 보기 어려운 인물이었죠. 특히 신하균은 '인터뷰 하기 힘든 배우'로 이름나 있는데요.
 
몇 없는 방송 인터뷰에서 보여준 그의 단답 스킬(?) 덕이었습니다. 이를테면 "다시 태어난다면?"이라는 질문에 "좋겠다"라고 답하고, "신하균에게 백상(예술대상)이란?"이라는 질문에는 "오늘 받은 상"이라고 하는 식이죠.
 
하지만 신하균의 인터뷰 상대도 만만치 않습니다. 30년 경력의 방송인 유재석입니다. 숱한 연예인들을 만나 왔을 뿐 아니라, '유 퀴즈 온 더 블럭'에서는 일반인 상대로 진지한 이야기를 이끌어내는 '인터뷰 능력자'인데요.
 
23일 방송되는 tvN '유 퀴즈 온 더 블럭'에서 두 '창과 방패'가 만납니다. '신들의 전쟁' 특집으로 펼쳐지는 이번 회차에서는 신하균이 '연기의 신'으로 출연하는데요. 배우로서 정상에 도달하기까지의 뜨거운 인생 스토리를 들려줄 예정입니다.
 
지난주 공개된 예고에 이어 이날 공개된 '유 퀴즈 온 더 블럭' 선공개 영상에는 서로 호락호락하지 않은 상대와 마주한 신하균과 유재석의 모습이 담겼습니다. 유재석은 신하균의 인터뷰 모습들을 되짚으며 "이렇게 대답하는 이유가 있냐"고 직구를 던졌죠. 이에 신하균은 "일부러 그러는 건 아니고, 다 제 진심"이라며 "그때 생각나는 것들을 말하는 것 뿐"이라고 밝혔습니다.
 
결국 유재석은 "엉망진창이구만", "뭐 하는 거야?"라고 버럭하기도 했지만, 이날 방송에서만큼은 신하균이 수다쟁이로 변신했다는 제작진의 전언입니다. 대학 동문으로 알려진 큰 자기 유재석과의 대학 시절 비하인드 스토리를 공유하는가 하면, 유재석·조세호와 보여준 뜻밖의 티키타카 케미스트리도 웃음을 안겼다고 하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