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AR

새로운 세계의 시작, 여자친구

언제나 싱그러운 청량미로 가득하던 여자친구의 이번 여름이 반전됐다.

BYELLE2020.07.20
 
6년차 걸그룹 여자친구(소원, 예린, 은하, 유주, 신비, 엄지)가 〈엘르〉 8월호 화보 촬영을 진행했다.
 
새 미니 앨범 〈回: Song of the Sirens〉으로 반전 매력을 선보인 여자친구. ‘유혹 앞에서 흔들리는 소녀’라는 앨범 컨셉트에 맞춰 진행된 이번 화보는 여자친구의 감각적이고 관능적인 모습을 담는 데 집중했다. 이른 아침 진행된 촬영에도 불구하고 남다른 유연함과 카리스마로 스태프들의 감탄을 자아냈다는 후문.
 
화보 촬영 후에는 단체 인터뷰가 진행됐다. 리더 소원은 새로운 컨셉트를 선보인 것에 대해 “어떤 모습이든 늘 제 옷을 입은 것처럼 완벽히 소화하는 모습을 보여주고 싶다”며 남다른 각오를 밝혔고 유주, 은하와 함께 이번 앨범에서 곡 작업에 참여한 엄지는 “내가 쓴 가사에 멤버들의 목소리가 입혀지는 게 너무 신기하고 즐거웠다”며 소감을 전했다. 예린 역시 “‘여자친구는 여자친구다’라는 말을 꼭 듣고 싶다”며 활동에 대한 기대감을 드러냈다.
 
또 데뷔 후 어떤 사람으로 성장했냐는 질문에 신비는 “내 마음을 먼저 챙기게 됐다” 유주는 “궁금하고 재미 있는 사람이 되고 싶다” 은하는 “차근차근 변해가는 중이다”라며 현재에 대한 생각을 밝히기도 했다.
 
타이틀 곡 ‘Apple’로 완벽한 변신에 성공한 여자친구의 화보와 인터뷰는 〈엘르〉 8월호(7월 20일 발행)와 〈엘르〉 웹사이트 elle.co.kr에서 만나볼 수 있다.
 
 

Keyword

Credit

  • 사진 신선혜
  • 에디터 김지회/류가영
  • 스타일리스트 엄지훈
  • 헤어 최은영/장혜연
  • 메이크업 장소미/이봄
  • 어시스턴트 하은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