늦봄 변덕에는, 보이프렌드 핏 니트웨어

늦봄에서 초여름으로 넘어가는 계절. 출근하는 이른 아침과 퇴근하는 늦은 저녁엔 날씨가 쌀쌀하죠. 낮에는 여름인 것마냥 더워서 반팔을 입어도 괜찮은데. 이런 날씨에 얇은 트렌치코트나 재킷을 아우터로 입곤 하잖아요. 가끔은 겨우내 몇 번 못 입었던 니트웨어를 꺼내서 아우터로 활용해보세요! 포근하게 감싸주는 보이프렌드 핏 니트웨어로 일교차가 큰 이 계절을 무사히 잘 지날 수 있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