봄하면 가디건!

배색 디테일이 들어간 가디건. 단색의 가디건보다 살짝 디테일이 더 들어가 지루하지 않으면서도 과하지 않게 포인트를 줄 수 있는 아이템. 특히 봄에는 가디건의 활용도가 높아 예쁜 가디건을 늘 찾곤 하는데, 군더더기 없는 깔끔한 핏에 베이직한 배색으로 어떠한 하의와 매치해도 무난하게 코디하기 쉬워 데일리룩으로 제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