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가오는 봄 놓치기 싫은 셋업코디

셋업이 주는 안정감은 분명 있습니다. 손쉽게 코디가 가능한 편리함과 위아래 통일감에서 주는 차분함이 주는 안정감이랄까요? SS시즌의 경쾌한 봄의 시작을 알리는 나일론과 베이지톤의 부드러운 느낌으로 동양적인 멋을 살린 코디입니다. 사실 셋업코디는 딱히 코디랄 것도 없이 완성되기 때문에 신발이나 가방으로 포인트를 주는 편입니다. 오랜만에 입는 베이지톤 셋업이라 따로 포인트 없이 은은한 분위기의 무드로 그대로 착용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