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켓과 셔츠. 그 사이의 레더 셔츠

간절기 하면 떠오르는 레더 소재는 사실 4계절 내내 입을 수 있는 날이 한정되어 있습니다. 햇살이 좋은 초봄 혹은 늦가을에만 활용이 가능한 아우터 소재죠. 저는 자켓보다는 조금 더 가벼운 느낌의 레더 셔츠를 아우터형식으로 착용했습니다. 자켓이 주는 무거운 느낌은 없지만 조금 더 경쾌한 롱한 기장 덕분에 짧은 기장의 하의와도 좋은 매칭을 보여주는 룩입니다. 부츠도 다른 컬러의 레더부츠로 전체적인 통일감을 주었습니다. 레더 소재의 자켓은 대부분 두꺼운 경우가 많기 때문에 본인 사이즈보다 무조건 크게 입으셔야 오버핏 느낌이 예쁘게 나올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