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ale

희망과 위로의 색상 ‘그레이’ 롱코트

올해 팬톤 희망과 위로의 색상 중 하나인 그레이. 따뜻한 톤의 그레이 컬러는 전문성이 있어보임은 물론이고 활용도가 높은 컬러입니다. 그레이는 같은 무채색이지만 관리가 쉽고 또 활용도가 높다는 점에서 강력하게 추천드립니다. 저는 출근룩을 연출하기 위해 넉넉한 사이즈의 백과 안경을 착용하여 조금 더 격식있는 느낌을 연출했습니다. 이너는 코트 팔부분이 불편하지 않게 셔츠를 착용하고 폴라베스트를 레이어드했습니다. 전체적으로 모노톤이 가장 쉬우면서도 세련된 컬러감으로 연출되었던 코디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