눈송이처럼 뽀얀 화이트 패딩 점퍼

화이트 톤의 숏 패딩 점퍼에 비비드한 그린 컬러의 니트, 빈티지 데님을 매치하고 마지막으로 따스한 비니를 더해 포근한 겨울 OOTD를 완성해보았어요. 멋내기보단 생존을 위해 매일 입는 투박한 블랙 패딩 점퍼에 실증이 났다면 눈송이처럼 뽀얀 화이트 패딩 점퍼를 추천합니다. 화이트 컬러야말로 겨울에 입었을 때 제일 빛을 발하는 컬러가 아닐까요? 쉽게 때가 탈까 걱정된다면 세탁이나 오염된 부분을 물티슈로 닦기 쉬운 나일론 소재를 선택해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