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려하고 싶은데, 따뜻하고 싶다면

굳이 추운 한파에 얼어 죽어도 코트를 선택하실 필요는 없습니다. 따뜻하면서도 화려하고 드레시한 느낌의 패딩들이 유난히 많이 보이는 이번 시즌입니다. 레트로한 패턴들은 물론이고 플라워패턴과 브랜드로고들로 가득한 드레시한 제품들이 많습니다. 저는 옐로우톤의 플라워패턴 패딩에 같은 톤의 민트 상의, 그리고 물빠진 느낌의 스톤워싱 롱스커트로 빈티지한 무드를 표현했습니다. 특히 이런 아이템들은 핫할 때 마구 입어줘야 제 맛입니다. 아껴 입지 말아주세요. 트렌드를 고스란히 매일 같이 입는 것이 멋쟁이들의 데일리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