촌스럽지 않게 화사한 핑크 블라우스 스타일링

이번 코디도 여김없이 클래식한 무드를 접목시켰습니다. 구찌의 스테디셀러인 조르단로퍼를 활용하여 전체적으로 클래식하고 무게감있는 연출에 힘을 주었습니다. 화사한 핑크톤 상의에 화이트 스커트를 매치하였기 때문에 신발에 무게감을 주어 전체적인 조화를 맞추었습니다. 허리선이 들어간 블라우스와 트임이 있는 스커트는 다리를 더 길어보이게 만들어주는 비법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