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름 필살기, 포인트 버킷햇

스타일링에서 가장 중요한 건, 단연 포인트입니다. 한 제품으로 전체적인 분위기를 환기시킬 수 있다면 그만큼 좋은 아이템이 있을까요? 패턴이나 소재가 독특한 버킷햇으로 쉽지만 멋스럽게 코디할 수 있습니다. 저는 조금 더 힘을 줘서 귀여운 프린팅의 상의와 착용했습니다. 물론, 기본티셔츠엔 ‘도화지 위 물감’처럼 더 존재감을 나타내는 모자입니다. 시즌에 맞는 아이템을 착용하는 것 만큼 즐거운 일은 없습니다. 물론 몇 달 후 질릴 수 있어요. 아무렴 어떨까요? 이번 여름을 즐길 수 있다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