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외로 여름에 더 유용한 가디건

여름은 덥습니다. 특히 요즘은 더 덥죠. 그만큼 실내에서 에어컨이 강합니다. 저는 추위를 타는 편이라 꼭 여름에도 얇은 가디건을 들고 다니고 있습니다. 마구 구겨 들고 다니다가 실내에서 입습니다. 또 휴가를 떠날때도 꼭 챙깁니다. 해변에서 햇볕만큼 따가운 것도 없으니까요. 이번 코디는 전체적으로 시원한 느낌이 드는 스카이블루로 톤을 맞췄습니다. 여유있는 와이드슬랙스를 베이스로 가디건을 소스처럼 사용했다고 할까요? 중점은 가디건의 디자인보다 여름 가디건의 중요성입니다. 냉방병을 피하시려면 꼭 하나쯤 있으셔야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