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십걸 시즌 3, 소문만큼 무성한 그녀들의 패션 | 엘르코리아 (ELLE KOREA)

삼각관계, 나쁜남자, 이복남매라는 설정까지 막장이라 불릴만한 것은 다 모아놓은 드라마이지만 런웨이를 보는 것 같은 감각적인 패션으로 10~20대의 문화적 아이콘이 되어버린 ‘가십걸’. 이름만큼이나 많은 이야기거리를 만들어 내고 있는 가십걸이 시즌 3 방영을 앞두고 있다. 뉴욕의 상류층 청소년이었던 주인공들이 이제 미국판 ‘신화고’를 졸업하고 대학에 입학하여 이전보다 훨씬 더 화려하고 성숙한 패션을 보여줄 예정. 시즌 1, 2의 흥행으로 방영 전부터 배우들의 일거수일투족에 전세계의 이목이 쏠리고 있다. 머리부터 발끝까지 그들의 스타일 변신이 궁금하지 않을 수 없다. |

제니(테일러 맘슨) - Jenny Humphrey (Taylor Momsen)패션디자이너답게 나이를 가늠할 수 없는 스타일리시한 패션 감각을 뽐내고 있는 제니. 평상시 모습도 제니의 모습과 별다를 바 없는 테일러 맘슨이 즐겨 입는 것은 블랙의상에 미니스커트, 진한 스모키 화장 등 펑키함 그 자체이다. 극중에서는 원색을 많이 입는 블레어나 세레나와는 달리 블랙&화이트의 차분한 색상을 착용해 심플한 패션을 선보인다. 시즌 1, 2와 마찬가지로 밝은 금발에 보잉 선글라스와 진한 레드 립컬러 는 계속될 예정이다. 1 Global 501 FIT으로 업그레드 된 501. 가격미정. 리바이스2 셀린느 디미트리 백. 33×32×13츠. 페이턴트 레더 소재, 메탈 여밈 장식의 숄더백. 3백35만원.3 빈티지 재킷. 남자친구 옷장에서 꺼낸듯 박시한 80년대풍 빈티지 재킷. 가격미정. 제이미 앤 벨4 로커 스타일의 와일드한 레더 뱅글. 가격미정. 파슬 주얼리 by 파슬 코리아.5 체인 네크리스. 얇은 체인과 볼드한 체인이 매치되어 있는 리듬감있는 목걸이. 3만원대. 마리 앤 제이 올리비아(힐러리 더프)- Olivia Burke(Hilary Duff)새롭게 합류한 힐러리 더프가 맡은 역할은 평범한 대학생활을 경험하기 위해 뉴욕대에 입학하는 스타배우 올리비아 버크. 실제로 유명 가수이자 영화배우인 힐러리 더프 자신의 모습을 보여주는 것 같아 더욱 주목된다. 더프는 헐렁한 티셔츠에 레깅스나 숏츠를 입고 빅백을 매치하는 다소 편안한 스타일링을 했다. 1 레드탭 프리미엄 라인의 스키니 핏. 리바이스. 가격미정2 화려한 컬러와 디자인의 의상과 매치할 것. 폴리폴리 잠자리 모티프 목걸이. 32만원대.3 파이턴 프린트와 스터드로 강렬함을 더한 글래디에이터 부티. 463000 원대. 굽 12cm. 애쉬 by 힐 앤 토트.4 수채화같은 프린트가 독특한 스카프. 겐조. 가격미정5 레더 트리밍 장식의 시크한 블랙 페도라. 버버리프로섬. 350000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