짙게 드러내는 가을 잎을 바라보며 | 엘르코리아 (ELLE KOREA)

부엌으로 난 조그만 창으로 본연의 색을 짙게 드러내는 가을 잎들을 바라보며 나 역시 막연한 생각에 잠긴다.::맥, 뷰티, 화보, 뷰티화보, 포인트 메이크업, 메이크업, elle.co.kr:: | ::맥,뷰티,화보,뷰티화보,포인트 메이크업

곧 떨어질 잎인 줄도 모른채,.그토록 열렬하게 ,그토록 사랑스럽게 물들었던 가을….매년 돌아오는 계절앞에 또 한번 가슴이 내려앉는 건, 내마음속에 아직 떨구지 못한 잎이 남아 있기 때문일까. 그렇게 붉게 물들었던 시절,나는 생애 처으믕로 립스틱을 발랐던 것 같다. flashObject2('winTop','/elle/svc/elle_admin/etc/Sub_Video_Player.swf', '100%', '320', 'flvpath=rtmp://movie.atzine.com/vod/REPOSITORY/2010/01/28/MOV/SRC/01AST022010012869214011091.FLV',','transparent'); 매트한 텍스쳐의 레드 컬러 MAC 립스틱 ‘디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