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VE&LIFE

이하늬부터 김나영까지! 스타들의 제로 웨이스트 챌린지

가방에 텀블러를 챙기고 오래된 옷은 리폼해 입고, 실리콘 빨대를 사용하는 등 각자의 방식으로 제로 웨이스트를 실천하는 스
타들.

BY이재희2021.03.03
@seoulkfem

@seoulkfem

배달 음식으로 인해 넘쳐나는 일회용품, 한번 쓰고 버려지는 마스크 등 코로나 19로 인해 더욱 심각해진 쓰레기 문제는 비단 우리나라뿐 아니라 전 세계적인 문제로 떠오르고 있습니다. 편리와 필요 때문에 사용된 것들이 심각한 환경 문제를 야기하고 있어 어느 때보다 환경에 대한 관심이 필요한 시기죠. 여기 쓰레기를 줄이는 방법을 고민하고, 자신만의 팁을 SNS에 공유하는 ‘제로 웨이스트 챌린지’에 참여하고 있는 스타들이 있어요.
 
 
@nayoungkeem@nayoungkeem@nayoungkeem@nayoungkeem
김나영은 생활 속에서 플라스틱 사용을 줄이기 위한 몇 가지 다짐을 했습니다. 일회용 컵을 사용하지 않기 위해 텀블러나 개인 컵을 가지고 다니고 쉽게 사용하는 플라스틱 빨대 대신 실리콘 빨대를 사용하기로 한 거죠. 음식을 포장할 때는 미리 집에서 챙겨간 다회용 용기를 사용하고 음료는 무 라벨 제품을 먼저 구매할 것을 약속했어요. 엄마와 함께 제로 웨이스트를 실천하고 있는 신우, 이준이처럼 우리도 작은 것부터 실천해 보아요.
 
@suseme

@suseme

@suseme

@suseme

평소 탄소발자국을 줄이기 위해 고기를 먹지 않는 삶을 실천하고 있는 배우 임세미는 자신의 유튜브 채널을 통해 제로 웨이스트에 성공하기 위한 다양한 방법을 공유합니다. 장바구니와 텀블러 사용은 기본! 설거지할 때 세제 사용을 줄이기 위해 삼베 수세미를 사용하고, 일회용 마스크 대신 빨아 쓸 수 있는 면 마스크를 사용해오고 있어요. 메이크업을 지울 때는 일회용 솜을 사용하는 대신 대나무로 만든 천으로 닦아냅니다. 또 음식을 포장할 땐 집에서 사용하는 용기를 챙겨가는 것도 잊지 않죠. 그녀가 실천하고 있는 지구를 지키기 위한 여러 방법이 궁금하신가요? 지구 사랑 운동에 동참하고 싶다면 유튜브 채널 ‘세미의 절기’를 방문해보세요.
 
‘하늬모하늬’ 유튜브‘하늬모하늬’ 유튜브‘하늬모하늬’ 유튜브
이하늬는 절친 공효진이 운영하는 업사이클링 프로젝트 그룹 ‘슈퍼 매직 팩토리’를 찾아 좋은 뜻에 동참했습니다. 공효진은 이 프로젝트 그룹을 통해 패스트 패션 트렌드로 쉽게 버려지는 옷들을 리폼해 생명력을 불어넣고 있어요. 오래된 데님 셔츠와 칙칙한 컬러의 점퍼, 색이 바랜 티셔츠 등을 챙겨간 이하늬는 공효진의 도움을 받아 패브릭 전용 물감으로 색을 더하고 한땀 한땀 자수를 놓고, 천을 덧대는 등의 방법으로 오래된 옷을 새롭게 탈바꿈시켰습니다. 무려 9시간 동안 공들여 만든 옷을 보고 기쁨을 감추지 못한 이하늬의 ‘찐’미소에서 리폼의 즐거움이 느껴지지 않나요? 이렇게 정성과 시간을 쏟아 만든 옷은 아마 쉽게 버리지 못할 것 같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