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SHION

데님이 돌아왔다

젊음의 아이콘, 데님이 돌아왔다.

BYELLE2021.02.11
 
 

청춘의 상징

 
1 클래식한 뉴스보이 캡은 가격 미정, Dior. 2 스트레이트 피트의 데님 팬츠는 가격 미정, Celine. 3 프린지 디테일의 플랩 백은 가격 미정, Chanel. 4 모노그램 패턴의 뮬은 가격 미정, Louis Vuitton. 5 데님 트렌치코트는 가격 미정, Coach 1941.

1 클래식한 뉴스보이 캡은 가격 미정, Dior. 2 스트레이트 피트의 데님 팬츠는 가격 미정, Celine. 3 프린지 디테일의 플랩 백은 가격 미정, Chanel. 4 모노그램 패턴의 뮬은 가격 미정, Louis Vuitton. 5 데님 트렌치코트는 가격 미정, Coach 1941.

알리 맥그로, 진 세버그, 말론 브랜도 등 레전드 배우들의 진 팬츠 사랑은 남달랐다. 그들이 가장 아름다웠던 젊은 시절의 모습을 보면 청초한 얼굴에 면 티셔츠, 스웨터와 함께 단정한 데님 팬츠를 즐겨 입었다. 2021년 새 시즌, 그 시절의 데님이 돌아왔다. 한동안 트렌드였던 현란한 워싱이나 로라이즈 대신 하이웨이스트의 심플하고 간결한 데님 팬츠가 대세로 떠올랐고, 화이트빛이 감도는 빛바랜 빈티지 데님으로 완성한 드레스부터 스프링 코트, 체인 백까지 그 영역을 넓혔다. 이전과 달라진 점이라면 새파란 코발트나 인디고 블루가 아닌, 청량한 파스텔 톤의 스카이블루 컬러가 돋보인다.
 
문의번호
CHANEL(080-200-2700)
CELINE(549-6631)
COACH 1941(3446-1941)
DIOR(3480-0104)
LOUIS VUITTON(3432-1854)
 

Keyword

Credit

  • 사진 우창원/ IMAXtreecom
  • 에디터 방호광
  • 패션 어시스턴트 하은선
  • 웹디자이너 김희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