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으로? 짐으로! 셀러브리티의 라운지 룩 || 엘르코리아 (ELLE KOREA)
STAR

집으로? 짐으로! 셀러브리티의 라운지 룩

느슨해진 허리 밴드만큼 몸까지 느슨해질 순 없다. 가벼운 산책부터 집에서 즐기는 '홈트'까지 셀러브리티들의 편안한 라운지 룩.

ELLE BY ELLE 2021.01.24
 
연인인 앤워 하디드와 함께 입양한 덱스터를 안고 거리로 나선 두아 리파. 네온 컬러의 선글라스와 덱스터의 패딩 점퍼 조합이 잘 어울린다.

연인인 앤워 하디드와 함께 입양한 덱스터를 안고 거리로 나선 두아 리파. 네온 컬러의 선글라스와 덱스터의 패딩 점퍼 조합이 잘 어울린다.

다시 트렌드 아이템으로 떠오르고 있는 벨크로 룩을 세련되게 연출한 이리나 샤크.

다시 트렌드 아이템으로 떠오르고 있는 벨크로 룩을 세련되게 연출한 이리나 샤크.

거부할 수 없는 세트의 매력! 셀레나 고메즈는 곱창밴드, 어그 부츠로 90년대 스타일을 제대로 연출했다.

거부할 수 없는 세트의 매력! 셀레나 고메즈는 곱창밴드, 어그 부츠로 90년대 스타일을 제대로 연출했다.

복근을 드러낸 운동복 차림으로 텀블러를 들고 거리로 나선 벨라 하디드.

복근을 드러낸 운동복 차림으로 텀블러를 들고 거리로 나선 벨라 하디드.

딜라일라 벨 햄린은 가벼운 운동복 차림으로 반려견과 산책에 나섰다.

딜라일라 벨 햄린은 가벼운 운동복 차림으로 반려견과 산책에 나섰다.

지지 하디드는 출산 후 가볍게 몸을 풀기 위해 아이와 함께 산책하는 모습이 자주 눈에 띈다. 쇼트 패딩과 슬릿을 더한 레깅스, 네온 컬러 스니커즈로 연출한 룩은 여전한 그녀의 패션 감각을 보여준다.

지지 하디드는 출산 후 가볍게 몸을 풀기 위해 아이와 함께 산책하는 모습이 자주 눈에 띈다. 쇼트 패딩과 슬릿을 더한 레깅스, 네온 컬러 스니커즈로 연출한 룩은 여전한 그녀의 패션 감각을 보여준다.

맨해튼의 헬스장에서 포착된 로미 스트리드.

맨해튼의 헬스장에서 포착된 로미 스트리드.

헤일리 비버는 라운지 웨어도 레이어드가 가능하다는 걸 보여준다. 레깅스에 트랙 팬츠를 겹쳐 입고 양말을 무심하게 더해 센스를 발휘했다.

헤일리 비버는 라운지 웨어도 레이어드가 가능하다는 걸 보여준다. 레깅스에 트랙 팬츠를 겹쳐 입고 양말을 무심하게 더해 센스를 발휘했다.

Keyword

Credit

    에디터 김지회
    사진 GETTYIMAGESKOREA / IMAXtree.com
    디자인 이유미
    기사등록 온세미
팝업 닫기

로그인

가입한 '개인 이메일 아이디' 혹은 가입 시 사용한
'카카오톡, 네이버 아이디'로 로그인이 가능합니다

'개인 이메일'로 로그인하기

OR

SNS 계정으로 허스트중앙 사이트를 이용할 수 있습니다.

회원이 아니신가요? SIGN U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