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SHION

알렉산더 맥퀸 2021 S/S FIRST LIGHT Collection 공개

알렉산더 맥퀸이 탐구한 옷의 본질, 2021 S/S FIRST LIGHT Collection을 새롭게 소개했다.

BYELLE2020.12.17
 

Alexander McQueen FIRST LIGHT Collection

독자적인 퀄리티와 장인정신을 지닌 알렉산더 맥퀸이 FIRST LIGHT Collection을 새롭게 소개했다. 다시 옷의 본질로부터 영감을 얻은 알렉산더 맥퀸 2021 S/S 컬렉션은 클래식한 동시에 무척 과감하다. 기본에 집중한 실루엣, 강인하고 활동적인 동시대 시대상을 위한 새로운 관점을 보여주기 때문. 알렉산더 맥퀸의 수장 사라 버튼의 문장처럼 이번 'FIRST LIGHT' 컬렉션은 옷에 대한 본질로 우아하게 귀환했다. 감정과 휴먼 커넥션을 표현한 이번 컬렉션은 실루엣이 잘 드러난 디자인, 형태에 대한 열망과 동시대적 감각을 모두 지녔다. 이렇게 알렉산더 맥퀸이 새로운 계절의 문을 열었다. 늘 그랬던 것처럼 우아한 실루엣으로, 그리고 어느 때보다 남다른 볼륨감과 함께.
 
 
다시 런던으로, 집으로 돌아오다. “형태, 실루엣, 그리고 볼륨. 껍질을 발라내고 본질만 남긴 옷, 그 뼈대의 아름다움 – 감정과 인간의 교류로 가득 찬 세상.” 사라 버튼 (Sarah Burton)
 

2021 S/S Womens spring summer Collection

이번 알렉산더 맥퀸의 2021 봄/여름 여성 컬렉션의 핵심 요소는 단연 실루엣이다. 옷의 본질로 돌아가는 것을 다시 상기시키듯 볼륨, 형태에 집중하여 더욱 존재감있는 분위기를 자아낸다. 이제는 아이코닉한 아이템이 된 풍성한 볼륨감을 자랑하는 튤 소재의 스커트와 바이커 재킷, 테일러드 재킷을 같이 매치하여 알렉산더 맥퀸다운 아름다움을 보여준 것. 게다가 블랙 플라드 가죽 패치워크 드레스, 스트랩과 버클리 달린 블레이저와 블랙 플론지 가죽 버클의 페그 팬츠 등 가죽을 형태로 한 다양한 룩은 알렉산더 맥퀸의 정체성을 더욱 선명하게 보여줬다.
 
 
 

2021 A/W Mens Pre-Collection

알렉산더 맥퀸 2021 가을/겨울 프리 남성복 컬렉션은 그 어느 때보다 쿨하고 우아하다. 군더더기 없는 실루엣을 조합해 모노톤의 컬러에 경쾌함을 담았다. 컬렉션 전반에서 느껴지는 볼륨감은 이번 시즌의 두드러지는 특징으로, 부드럽게 흐르는 소재와 어우러져 여유로운 프리폴 가을 겨울 스타일링을 완성시켰다. 더블 브레스트 테일러드 코트, 오버사이즈 트렌치 코트 등 오버핏하면서 여유롭게 흐르는 실루엣은 이번 컬렉션에서 압도적인 존재감을 발휘한다. 포인트가 되는 뒷면의 알렉산더 맥퀸 McQueen 그래피티 프린트는 이번 컬렉션을 특징을 보여준다. 또한, 곳곳에 매치된 포플린 셔츠는 이번 컬렉션에서 눈여겨봐야 할 요소 중 하나이다. 엄선된 소재, 다양한 형태감을 보여주는 실루엣과 고급스러움을 보여주는 이번 알렉산더 맥퀸 2021 가을/겨울 프리 남성복 컬렉션을 주목해 볼 것.
 
이번 알렉산더 맥퀸의 FIRST LIGHT Collection 영상을 전체 디렉팅 한 조나단 글레이저 (Jonathan Glazer)감독은 영국 아카데미 작품상과 베니스영화제 황금사자상을 수여 받은 만큼 21세기 최고의 영화감독 중 한 명으로 칭한다. 그런 그가 디렉팅한 이번 알렉산더 맥퀸의 컬렉션 영상은 그 명성에 걸맞게 압도적 존재감과 디자이너의 비전에 생명을 불어넣었다. 더 자세한 내용은 알렉산더 맥퀸 공식 채널을 통해 확인해볼 것.

Keyword

Credit

  • 에디터 조윤서
  • 사진 알렉산더 맥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