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장 옷장 속에 넣어두고 싶은 바로 그 아이템 | 엘르코리아 (ELLE KOREA)

사랑스러운 프린트들과 경쾌한 컬러 팔레트로 물들인 리조트 룩. 추운 겨울, 여름 리조트로 훌쩍 떠나 보자.::미우미우,펜디,디올,애비타임 바이 갤러리어클락,에이치앤엠,프라다,입생로랑,엘르걸,elle.co.kr:: | ::미우미우,펜디,디올,애비타임 바이 갤러리어클락,에이치앤엠

본디 긴긴 겨울, 따뜻한 나라로 여행을 떠나는 사람들을 위해 선보였던 리조트 컬렉션이 웨어러블하고 합리적인 가격대로 데이웨어 룩으로도 막강한 인기를 누리고 있다. 이번 시즌 가장 주목해야 할 것은 그 어느 때보다 비비드한 컬러와 다양한 일러스트 프린트로 걸리시한 감성이 충만해졌다는 사실. ‘Fun, Sensual, Insolent’라는 테마로 선보인 미우미우는 실크 블라우스와 맥시 스커트, 혹은 사파리 재킷 등 당장 옷장 속에 넣어두고 싶을 만큼 실용적인 드레싱을 제안했으며, 여기에 하트나 도트 같은 무늬로 미우치아식 위트를 더했다. 또한 마크 제이콥스는 러블리한 도트 미니드레스와 캔디 컬러의 포켓 디테일로 생기 넘치는 걸리시 무드에 동참했다. 리조트 룩을 리얼웨이 룩에서 즐기고 싶다면 액세서리를 적극 활용하자. 캔디 컬러 뱅글이나 이어링, 유니크한 펌프스를 신는 것만으로도 완벽한 리프레시 효과가 있다. 1 사과에서 모티브를 얻은 앙증맞은 이어링. 가격 미정. 미우미우.2 보 디테일의 라피아 소재 펌프스 힐. 굽 10cm. 86만8천원. 펜디.3 휴가지에서 활용도 만점인 브이넥 데님 점프수트. 1백39만8천원. 펜디.4 복고적인 디자인과 모던한 컬러가 어우러진 선글라스. 가격 미정. 디올.5 특유의 굵은 스티치 디테일의 레더 브레이슬릿. 각각 14만8천원. 펜디. 6 리조트 룩을 걸리시하게 스타일링한 패션 화보.7 경쾌한 도트 패턴 플랫폼 슈즈. 굽 14.5cm. 가격 미정. 미우미우. 8 포인트 액세서리로 손색없는 레드 손목시계. 10만5천원. 애피타임 by 갤러리어클락.9 로맨틱한 룩을 만들어 주는 체인 브레이슬릿. 1만원. H&M.10 퀼팅 디테일의 프티 체인 백. 25×19cm. 가격 미정. 디올.11 사랑스러운 하트 패턴의 맥시 스커트. 가격 미정. 미우미우.*자세한 내용은 엘르걸 본지 1월호를 참조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