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AR

박서준과 샤넬의 멋진 랑데뷰

건강한 박서준의 몸과 마음에 특별한 향이 더해졌다. 샤넬 N°5를 입은 박서준의 초상

BYELLE2020.10.15
 
 
배우 박서준이 패션 매거진 [엘르] 11월호 커버를 장식했다.
 
화보는 박서준의 섬세하고도 강인한 얼굴을 담는 데 주력했다. 샤넬 뷰티의 앰배서더로는 처음으로 매거진 화보 촬영에 임한 박서준은 주어진 콘셉트들을 마치 연기하듯 능숙하게 소화해 냈다.
 
화보 후 진행된 인터뷰는 최근 영화 [드림]의 촬영이 진행 중인 박서준의 근황을 묻는 것에 집중했다. 상반기를 강타했던 [이태원 클라쓰] 열풍과 과거 작품들이 수여한 ‘건강한 청춘’이라는 수식어에 대한 생각을 묻자 박서준은 “내가 살아가는 이 순간이 가장 중요하다. 스스로 꿈도 있고, 앞으로 겪어야 할 일이 많기 때문에 여전히 청춘을 살아가고 있다고 생각한다”라고 대답했다.
  
스스로 생각하는 매력 포인트를 묻는 질문에는 “이런 질문이 가장 답하기 어렵다. 연기도 일상도 담백하게 하고 싶은 사람이다. 그런 담백한 매력을 좋아해 주실 수도 있을 것 같다.”라고 쑥스러워하는 모습을 보였다. 평소 인간 관계를 잘 유지하는 비결에 대해서는 “가까운 사이일수록 서로 예의를 지키는 게 중요하다. 아무리 편해도 상처가 될 수도 있는 말은 하지 않는다.”고 답했다.
 
샤넬의 아이콘, 샤넬 N°5와 함께한 박서준의 화보와 인터뷰[엘르] 11월호 [엘르] 웹사이트에서 만나볼 수 있다.  
 
 

Keyword

Credit

  • 뷰티 에디터 정윤지
  • 피처 에디터 이마루
  • 사진 김희준
  • 스타일리스트 임혜림
  • 헤어 스타일리스트 엄정미(Prance)
  • 메이크업 아티스트 달래(Prance)
  • 세트 스타일리스트 유혜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