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SHION

상큼 발랄 버터 컬러를 입은 스타 5

바삭하게 구은 토스트 위에 바르는 고소한 버터 향을 떠올리는 소프트한 옐로 컬러에 주목!

BY장효선2020.05.14
 

에밀리 신들레브 

@emilisindlev

@emilisindlev

이번 시즌엔 에밀리 신들레브의 트렌치코트처럼 옅은 색조의 옐로 컬러가 트렌드입니다. 고소한 버터나 마가린처럼 부드러운 컬러죠. 색감이 두드러지지 않아 부담 없이 즐길 수 있어요.
 

루나 

@hermosavidaluna

@hermosavidaluna

루나는 버터 옐로 컬러의 실크 블라우스를 화이트 팬츠와 매치했어요. 은은한 광택감이 흐르는 루스한 블라우스가 길고 탄력적인 흑발 헤어와 잘 어울리네요. 좀 더 선명한 옐로 컬러 크로스 보디 백으로 생기 넘치는 포인트를 더한 감각은 백점 만점!
 

강민경 

@iammingki

@iammingki

강민경은 소프트한 옐로 바탕의 플로럴 맥시 드레스를 선택했어요. 침착한 옐로톤과 페전트풍의 작은 꽃송이들이 신선한 분위기를 선사합니다. 따사로운 햇살이 내리쬐는 평화로운 오후의 분위기에 딱 어울리는 룩인 것 같네요.  
 

칼리 클로스 

@karliekloss

@karliekloss

톱 모델 칼리 클로스의 장난스러운 사진에서 포착된 옐로 룩에 주목하세요. 보디 라인을 드러내는 슬림한 니트 톱, 실크 소재의 H라인 스커트, 날렵한 앵클 스트랩 슈즈까지. 미니멀리스트의 옷장을 위한 아이템이 모두 담겼으니까요. 
 

김나영 

@nayoungkeem

@nayoungkeem

김나영의 베이비 돌 스타일 벌룬 슬리브 드레스에서 고소한 냄새가 풍기는 것 같지 않나요? 이렇게 소프트한 옐로 컬러는 다른 관용성이 높아 다른 컬러와의 매칭도 쉬운 편인데요, 특히 그녀의 슈즈처럼 그린 계열과 찰떡같은 조화를 이루며 싱그러운 초여름의 분위기를 완성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