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SHION

반짝반짝 정은채에게 반할 시간!

<더 킹: 영원의 군주>로 돌아오는 배우 정은채가 장식한 <엘르 액세서리> 4월호 커버 화보 미리보기.

BYELLE2020.03.17
 
배우 정은채가 〈엘르 액세서리〉 4월호 커버를 장식했다.
 
4월 방영 예정인 화제의 드라마 〈더 킹: 영원의 군주〉에서 대한제국 최연소 여성 총리인 구서령 역을 맡은 정은채. 프랑스 하이주얼리 메종 부쉐론(Boucheron)과 함께 한 이번 〈엘르 액세서리〉 커버 화보에서 정은채는 다채로운 주얼리와 함께 모던하면서도 스타일리시한 룩을 소화했다. 특히 공개된 커버 컷은 정은채의 하얀 피부와 레드 드레스, 부쉐론의 쎄뻥 보헴(Serpent Bohème) 주얼리가 어우러져 아름다운 카리스마를 발산하고 있다.
 
정은채의 이번 화보는 〈엘르 액세서리〉뿐 아니라 〈엘르〉 4월호에서도 동시에 만날 수 있다. 〈엘르〉 4월호에 함께 실린 인터뷰에서 정은채는 촬영중인 드라마 〈더 킹: 영원의 군주〉에 대해 “시대 설정을 비롯해 다양한 요인 덕분에 신선하게 느껴지는 작품이다. 대본을 따라가며 연기하는 중이라 나 역시 스토리가 어떻게 전개될지 궁금하다”라고 전했다.    
 
오랫동안 배우로서 살기 위해 지켜야 할 중요한 기준을 묻는 질문에 “일과 일상의 균형을 맞추는 게 중요한 것 같다. 배우가 아닐 때의 내가 단단해야 배우로서 일할 때도 흔들림 없이 집중할 수 있다”라고 답한 정은채. “나이가 들수록 자신의 감정이나 마음을 가리는 게 미덕이라고 생각하는 사람이 많은 것 같다. 나는 오히려 솔직하게 마음을 표현하고 싶다. 예전보다 자신을 좀 더 자유롭게 드러낼 수 있게 됐다”라며 자신의 생각을 드러냈다.
 
매력적인 배우 정은채의 더 많은 사진과 인터뷰는 〈엘르 액세서리〉 4월호와 〈엘르〉 4월호(3월 20일경 발행) 그리고 홈페이지 elle.co.kr을 통해서 만날 수 있다.

Keyword

Credit

  • 사진 신선혜
  • 에디터 원세영
  • 디자인 오주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