퍼 말고 페더 | 엘르코리아 (ELLE KOREA)

지금 가장 드라마틱한 패션은 퍼가 아니라 페더다. 어떤 룩이든 우아하게 만드는 깃털의 마법.


퍼의 시대는 가고 페더의 시대가 찾아왔다. 페더 소재가 더해지면 아무리 평범한 아이템이라도 쿠튀르급 터치가 가미돼 룩의 화룡점정이 된다.맥시한 페더 드레스부터 작은 트리밍까지 움직일 때마다 드라마틱한 율동감을 선사해 2020년의 새로운 패션 드라마를 완성한다.

ChanelValentinoPrabal GurungMarc JacobsComme Des GarÇonsMiu MiuErmanno ScervinoDiorPrabal Gurung
지금 가장 드라마틱한 패션은 퍼가 아니라 페더다. 어떤 룩이든 우아하게 만드는 깃털의 마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