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EAUTY

#2020 뷰티 트렌드 컬러: 클래식 블루

2020년 뷰티 파우치를 가득 채울 컬러는 바로 클래식 블루. 보고 있으면 절로 마음이 차분해진다.

BYELLE2020.02.02
 

CLASSIC BLUE

2020년 팬톤 컬러로 선정된 클래식 블루. "전 세계의 많은 이들이 늘 불안에 떨며 살아간다. 그런 사람들에게 안도감과 자신감, 연대의 감정을 줄 수 있다고 생각했다"는 팬톤컬러연구소 로리 프레스맨 부사장의 말처럼 심연을 들여다보는 듯 깊고 차분하며 안정된 느낌이 전해지는 색. 
 
1 세안 후 피부를 정돈해 주는 중건성용 토너. 캐모마일 추출물이 피부를 진정시키고 수분 손실을 막기 위한 보호막을 생성하는 쎌루라 리화이닝 로션, 14만원, La Prairie.
2 블루 컬러를 부담스럽지 않게 눈가에 표현할 수 있는 메탈릭한 질감. 부드럽게 밀착되는 소프트-크리미 피그먼트로 12시간 지속되는 아티스트 컬러 섀도우, ME-224 네이비 블루, 2만3천원, Make Up For Ever.
3 피부에 에너지를 공급하는 필수 요소인 펩타이드가 풍부한 세럼. 피부 결을 보드랍고 매끈하게 가꿔주는 펩타이딘 세럼 블루 에너지, 3만8천원, Dr. Jart+.
4 이탈리아 토스카나 지역의 ‘델바’ 섬에서 영감을 받아 신선한 해풍과 함께 느껴지는 무화과의 달달함을 담았다. 보틀의 투 톤 그러데이션이 매력적인 블루 오 드 뚜왈렛 포 우먼, 100ml 12만9천원, Acqua Dell’Elba.
5 버터처럼 농밀한 제형으로 손에 덜어 부드럽게 녹여 바르면 피부에 보습막을 씌워주는 느낌. 쓰면 쓸수록 자연스럽게 구겨지는 포일 패키지가 매력적인 포마드 콘크레뜨 핸드&풋 크림, 5만8천원, Buly 1803.
6 눈가에서 부드럽게 그려지는 젤 타입의 포뮬러. 한 번의 터치로 선명한 인디고 블루 컬러 아이라인을 연출할 수 있는 멀티 컬러 오토 펜슬 라이너 팬톤20, 03 클래식 블루, 2만5천원, VDL.
7 블루 빛깔의 미세한 펄이 입술 위에 섬세한 반짝임을 선사한다. 물보다 가볍게 발려 끈적임 없이 밀착되는 민트 향의 립 오일. 02 민티 샤인, 3만2천원, Decorté.
8 고농축된 퓨어한 블루 색소들이 눈꺼풀 위에서 파스텔처럼 부드럽게 블렌딩되면서 강렬한 색감을 표현한다. 옹브르 프리미에르 롱웨어 파우더 아이섀도우, 16 블루 진, 4만7천원, Chanel. 

Keyword

Credit

  • 에디터 정윤지
  • 사진 전성곤
  • 디자인 오주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