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년생 김지영' 작가 조남주와 SF 거장 테드 창의 신작 || 엘르코리아 (ELLE KOREA)
CULTURE

'82년생 김지영' 작가 조남주와 SF 거장 테드 창의 신작

조남주의 <사하맨션>과 테드 창의 <숨>.

ELLE BY ELLE 2019.07.19

조남주의 <사하맨션>  

<82년생 김지영> 이후 조남주 작가가 선보이는 첫 장편소설. 가상의 도시국가와 ‘거부당한’ 난민들이 모여 사는 퇴락한 맨션을 배경으로 펼쳐지는 이야기다. 맨션에 사는 비참한 사람들이 경험하는 공포와 불안, 좌절의 감정은 좀처럼 낯설지 않다. 예민한 감수성과 깨어 있는 정신으로 작가는 다시 한 번 우리 사회의 시스템을 끈질기게 응시하며 차별과 혐오의 현상을 돌아보게 한다. 절망 속에서도 피어나는 연대의 희망 또한.  
 

테드 창의 <숨>  

‘전 세계 SF소설계의 보물’이라 불리는 작가 테드 창의 두 번째 작품집. 영화 <콘택트>의 원작으로 잘 알려진 <당신 인생의 이야기> 이후 17년 만에 펴내는 소설집이다. 훌륭한 SF는 아름다움과 의미와 공감을 자아낼 수 있음을 다시금 증명하는 9편의 이야기. 낯선 테크놀로지가 넘쳐나는 세상, 독보적 상상력과 예언적 통찰로 무장한 그가 던지는 질문이 의미심장하다.  

Keyword

Credit

    에디터 김아름
    디자인 전근영
팝업 닫기

로그인

가입한 '개인 이메일 아이디' 혹은 가입 시 사용한
'카카오톡, 네이버 아이디'로 로그인이 가능합니다

'개인 이메일'로 로그인하기

OR

SNS 계정으로 허스트중앙 사이트를 이용할 수 있습니다.

회원이 아니신가요? SIGN U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