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방 모양이 달라졌다 | 엘르코리아 (ELLE KOREA)

어떻게 들어야하는지 궁금하게 만들 정도로 가방의 모양이 달라졌다. 우리의 호기심을 불러일으키는 뉴 셰이프의 가방::가방,클러치백,트라페제백,카클러치백,액세서리,엘르,엘르액세서리,elle.co.kr:: | 가방,클러치백,트라페제백,카클러치백,액세서리

익숙한 것을 탈피하고 완벽하게 낯선 아름다움을 추구하는 디자이너들은 전통적인 형태를 벗어난 가방 모양에 집중하기 시작했다. 발렌시아가의 뎀나 바잘리아는 비대칭 형태의 카 클러치백을, 루이 비통의 니콜라 제스키에르는 예각의 삼각 플랩을 더한 트라페제 백을 탄생시켰다. 그 밖에 알렉산더 맥퀸의 상단이 가는 박스 형태의 백, 마르니의 박공지붕 같은 형태의 더블 플랩 백 등 세상에 없던 셰이프에 대한 연구는 계속되는 중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