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를 찾아서 | 엘르코리아 (ELLE KOREA)

빛과 어둠이 혼합되어 스며드는 시간. 헨리는 그 시간을 건너고 있다::헨리,헨리화보,헨리엘르화보,엘르화보,헨리엘르,엘르4월호,elle,elle.co.kr:: | 헨리,헨리화보,헨리엘르화보,엘르화보,헨리엘르

가수 헨리가 한층 성숙해진 분위기로 시선을 사로잡고 있다.패션 미디어 ‘엘르’는 최근 헨리와 함께 진행한 화보를 공개했다. 공개된 화보 속 헨리는 평소의 밝고 활기찬 모습 대신 감성적인 무드를 자아내고 있다. 특히 헨리의 깊이 있는 눈빛과 자연스러운 포즈가 반전 매력을 선사하며 감도 높은 비주얼을 완성했다.화보 촬영과 함께 진행된 인터뷰에서 헨리는 “예능 프로그램에서 보여지는 모습 때문에 사람들은 제가 밝기만 한 줄 알지만 조용히 보내는 시간도 많아요. 저를 알게 된 사람들은 ‘헨리한테 이런 면도 있네’라는 이야기를 해요. 그렇지만 밝은 모습, 진지한 모습 다 저라고 생각해요”라며 자신의 이미지에 대한 생각을 밝혔다.또 헨리는 준비 중인 새 앨범에 관한 소식을 전했다. “이번 앨범에서 ‘오리지널 헨리’의 음악을 보여주려고 해요. 처음으로 다시 돌아가 제가 좋아하던 음악을 하고 있어요”라고 말한 데 이어 “화려하지 않지만 ‘와, 멜로디 좋다’고 할 수 있는 노래들이에요. 누구나 느끼는 여러 감정을 멜로디와 가사에 담고 있는데 공감을 불러일으켜 노래방 애창곡이 됐으면 좋겠어요”라고 이야기하며 새 앨범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한편, 헨리의 더 많은 화보와 인터뷰는 ‘엘르’ 4월호와 ‘엘르’ 공식 웹사이트를 통해 만나볼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