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즘 오피스룩이 달라졌다 | 엘르코리아 (ELLE KOREA)

영민한 요즘 여자들의 감각적인 워크웨어 아젠다::오피스룩, 워크웨어, 회사, 직장, 패션 하우투, 패션, 엘르, elle.co.kr:: | 오피스룩,워크웨어,회사,직장,패션 하우투

체크 패턴의 재킷은 80만원대, 팬츠는 30만원대, 모두 Polo Ralph Lauren. 프릴 장식의 윈드브레이커는 가격 미정, 4 Moncler Simone Rocha. V 로고 펜던트의 PVC 슬라이더는 가격 미정, Valentino Garavani. 원통형의 라피아 백은 가격 미정, 빅 백은 2백85만원, 모두 Salvatore Ferragamo. 골드 이어링은 9만8천원, S_s.il.오버사이즈 재킷과 넉넉한 사이즈의 코듀로이 팬츠는 가격 미정, 모두 Lemaire. 간치니 패턴의 실크 블라우스는 1백39만원, Salvatore Ferragamo. 페더 장식의 스니커즈는 가격 미정, Valentino Garavani. 하이힐은 가격 미정, Stuart Weitzman. 반달 형태의 데미 룬 백은 59만원, 체인 스트랩은 12만9천원, 모두 Gu_de.저지 배색으로 퍼프 슬리브 연출이 가능한 재킷과 베스트, 팬츠, 링 장식의 이어링, 앵클 부티 힐은 가격 미정, 블랙 레더 TB 백은 3백15만원, 모두 Burberry.레더 소재의 세일러 칼라 롱 베스트는 가격 미정, Hermes. 화이트 시어 블라우스는 가격 미정, Saint Laurent by Anthony Vaccarello. 랩스커트는 가격 미정, 버튼 장식의 스트랩 힐은 2백18만원, 모두 Gucc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