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시 읽는 로미오와 줄리엣

거칠고 잔인하면서 가시처럼 찌르는 것. 그게 바로 사랑이야

BYELLE2019.03.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