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국적인 마스크와 모던한 분위기가 매력적인 배우 정은채가 <엘르>와 함께한 2월호 화보를 공개했다. 이태리 럭셔리 브랜드 토즈(Tod’s)의 엠버서더로 활동중인 정은채는 이국적인 무드가 특징인 토즈의 2019 S/S 시즌 룩을 입은 채 화보 촬영에 임했다. 모델 못지 않은 아우라로 촬영장의 분위기를 압도하다가도, 카메라 렌즈 밖에서는 스태프들에게 스스럼없이 장난을 치는 등 털털한 면모를 드러내 상반된 분위기의 반전 매력을 뽐내기도.  모던함과 이국적인 매력이 공존하는 정은채의 더 많은 화보와 인터뷰는 <엘르> 2월호(1월 20일 발행)와 <엘르> 웹사이트 elle.co.kr에서 만나볼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