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정우X이선균, 두 남자가 만나면 압도적! | 엘르코리아 (ELLE KOREA)

하정우와 이선균이 영화 <PMC: 더 벙커>라는 매혹적인 프로젝트를 완수했다. 또 하나의 작품을 치열하게 헤쳐 나온 그들만의 생존 전략::하정우X이선균,하정우X이선균화보,하정우X이선균엘르화보,엘르화보,하정우X이선균엘르,엘르1월호,elle,elle.co.kr:: | 하정우X이선균,하정우X이선균화보,하정우X이선균엘르화보,엘르화보,하정우X이선균엘르

압도적인 스케일로 주목을 받고 있는 영화 <PMC: 더 벙커>의 배우 하정우와 이선균의 화보가 공개됐다.패션 미디어 ‘엘르’ 1월호는 하정우, 이선균과 함께 화보 촬영을 진행했다. 공개된 화보 속 두 배우는 날카로운 눈빛과 표정만으로 긴장감 넘치는 분위기를 조성하며 보는 이의 시선을 사로잡는다. 특히 하정우와 이선균이 블랙 의상을 입고 나란히 선 사진은 <PMC: 더 벙커>에서 보여주게 될 두 캐릭터의 팽팽한 관계를 예고하는 듯하다.하정우와 이선균은 촬영과 함께 진행된 인터뷰에서 서로에 대한 굳건한 믿음과 새로운 장르 도전에 대한 설렘 등을 드러냈다. 하정우는 이번 영화에서 호흡을 맞춘 이선균에 대해 “차갑게 시작했던 영화가 선균이 형으로 인해 뜨거워져요. 형에겐 특유의 따뜻함과 건강미가 있어요. 그게 많은 사람들이 이선균이라는 배우를 좋아하는 이유라는 걸 알았죠.”라고 말했다.하정우가 맡은 용병 에이헵과 함께 난관을 헤쳐나가는 엘리트 의사 윤지의를 연기한 이선균은 “최대한 생생한 장면을 연출하기 위해 카메라를 직접 들고 제 모습을 찍었어요. 총격전도 많은데 촬영까지 하려니 정신이 없었지만 덕분에 진짜 리액션이 나오기도 했어요”라며 실감나는 액션 장면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한편, <PMC: 더 벙커>는 글로벌 군사기업(PMC)의 캡틴 에이헵(하정우)이 CIA로부터 거액의 프로젝트를 의뢰 받아 비밀벙커에 투입되어 작전의 키를 쥔 닥터 윤지의(이선균)와 함께 펼치는 리얼타임 생존액션 영화로 오는 26일 개봉한다.또한 강렬한 시너지를 발휘한 하정우, 이선균의 화보와 인터뷰는 <엘르> 1월호와 공식 웹사이트에서 만나볼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