낙서와 예술 사이 || 엘르코리아 (ELLE KOREA)
FASHION

낙서와 예술 사이

그래피티의 자유로운 매력에 심취한 디자이너들의 발상

ELLE BY ELLE 2018.10.07

(위부터) 입체적인 불꽃 모티프가 유니크한 핑크색 슈즈는 가격 미정, Prada. 그래피티 프린트로 감싼 클러치백 겸 체인 백은 가격 미정, Vetements by Boontheshop.


예술과 낙서의 중간, 그 모호함에도 아랑곳하지 않고 거침없이 성장 중인 그래피티 아트. 고루한 틀과 규칙을 뒤로한 채 자유분방한 터치로 탄생한 그래피티가 올가을 디자이너들에게 빛나는 아이디어를 선사했다. 한 번 보면 잊히지 않는 프라다의 불꽃 슈즈, 스트리트 문화에 일가견이 있는 뎀나 바잘리아가 선보인 베트멍 프린트 백이 그 결과물.

Keyword

Credit

    에디터 김미강
    사진 우창원
    디자인 황동미
팝업 닫기

로그인

가입한 '개인 이메일 아이디' 혹은 가입 시 사용한
'카카오톡, 네이버 아이디'로 로그인이 가능합니다

'개인 이메일'로 로그인하기

OR

SNS 계정으로 허스트중앙 사이트를 이용할 수 있습니다.

회원이 아니신가요? SIGN U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