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 시절, 80년대 | 엘르코리아 (ELLE KOREA)

과감하고, 극적이다. 과장된 실루엣과 강한 색감, 강렬한 소재로 상징되는 파워플한 80년대 무드 속으로 ::80년대, 80년대패션, 패션, 화보, 김영아, 1980s, 파워풀, 컬러, 강렬한색감, 엘르, elle.co.kr:: | 80년대,80년대패션,패션,화보,김영아

경쾌한 색감의 파워 숄더 재킷은 가격 미정, Charms. 프린트를 더한 미니드레스는 79만원, Kenzo. 스웨이드 사이하이 부츠는 가격 미정, Chanel.낭만적인 톱은 가격 미정, Isabel Marant. 귀고리는 에디터 소장품.가죽 점프수트와 장식적인 와이드 벨트는 가격 미정, 모두 Hermes. 체인 모티프의 귀고리는 57만원, Burberry. 버클 장식의 사이하이 부츠는 1백70만원대, Chloe.볼륨감이 돋보이는 페이턴트 점퍼는 가격 미정, Miu Miu. 짜임이 멋스러운 와이드 팬츠는 가격 미정, Chanel.스팽글 장식의 미니드레스는 가격 미정, Miu Miu. 날렵한 플랫 앵클부츠는 99만8천원, Isabel Marant.체크와 도트 패턴이 어우러진 비대칭 셔츠 드레스와 조각적인 강렬한 귀고리, 펑키한 프린트의 슬링백은 가격 미정, 모두 Balenciaga.체크와 도트 패턴이 어우러진 비대칭 셔츠 드레스와 조각적인 강렬한 귀고리, 펑키한 프린트의 슬링백은 가격 미정, 모두 Balenciaga.극적인 실루엣의 레드 트렌치코트는 가격 미정, Nina Ricci. 스웨이드 사이하이 부츠는 가격 미정, Chanel. 벨트와 귀고리는 에디터 소장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