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짝이는 것들이 눈에 들어오는 시즌. 그것이 이마든, 눈두덩이든, 입술이든 얼굴에 별빛을 드리워보자. 자극적인 컬러는 배제하고 영롱함으로 승부를 보는 거다. 자체 발광하는 인간 ‘키라키라’로 언제 어디서든 돋보일 테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