클래식의 공식으로 접근해보자. 따뜻한 레드 컬러의 터틀넥과 다리 라인을 은근하게 드러내는 스트레이트 진, 브라운 컬러의 보스턴 백이면 충분하다. 멋과 실용성을 동시에 잡아볼 것.같은 컬러의 톱과 스커트를 매치해 원피스처럼 활용하는 방법도 있다. 이때 아우터와 액세서리를 같은 색으로 통일해주면 한결 차분해 보인다.큼직한 니트와 와이드 팬츠를 활용한 오버사이즈 스타일링! 포인트는 이너로 매치할 화이트 셔츠다. 포멀한 스타일의 셔츠가 깔끔한 인상을 심어줄 것. 발랄한 분위기를 연출하고 싶다면 패턴이 들어간 디자인을 고려해보자.미니 스커트를 입고 싶다면 섹시한 스타일보다는 사랑스러운 디자인이 좋다. 여기에 걸을 때마다 나풀거리는 러플 디테일의 블라우스를 활용하면 화사한 분위기까지 연출할 수 있다.리본 디테일의 스트라이프 셔츠에 뷔스티에를 매치해 귀여운 매력을 어필해보는 것은 어떨까. 차분한 톤의 아우터를 활용하면 통통 튀는 스타일을 중화시킬 수도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