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리의 마법사 | 엘르코리아 (ELLE KOREA)

바닥에 닿을 듯 말 듯, 맥시 코트의 아슬아슬한 매력을 스트리트에서 포착했다::패션, 트렌드, 겨울, 코트, 맥시 코트, 롱 코트, 오버사이즈 코트, 레더 코트, 엘르, elle.co.kr:: | 패션,트렌드,겨울,코트,맥시 코트

스트리트 룩에 단정한 실루엣의 롱 코트를 더하면 스타일에 힘을 실을 수 있다. 아무리 변신의 귀재인 슈퍼모델이라지만 쇼트커트까지 이렇게 잘 어울릴 줄이야.튀고 싶지 않지만 스타일에 재미를 더하고 싶다면? 화이트와 뉴트럴 컬러로 대비를 주면 간결하면서도 심심함을 탈피한 룩을 완성할 수 있다.무심히 걸친 롱 코트와 볼 캡은 ‘쿨’한 스타일링에서 환상의 궁합을 자랑한다. 스트리트 무드의 후디드 티셔츠나 메탈릭 컬러의 슈즈를 매치해 트렌디함을 배가할 것!패션 디렉터이자 에트르 세실의 설립자 야스민 스웰(Yasmin Swell)은 핀스트라이프 패턴의 캐멀 코트에 데님 팬츠와 버건디 터틀넥 톱 등 베이식한 아이템을 매치해 담백한 스타일을 완성했다. 큼지막한 구조적인 이어링을 함께 매치해 전체적인 룩에 포인트를 주는 것도 잊지 않았다.별다른 액세서리 없이 근사한 룩을 연출하고 싶다면 오버사이즈 롱 코트를 어깨에 무심히 걸쳐보자. 되도록이면 이너 웨어는 단조롭게 입어 ‘쿨’한 애티튜드를 유지할 것.클래식한 체크 패턴의 롱 코트와 데님 팬츠로 프렌치 룩을 즐겨보자. 바스켓 백 등 유니크한 액세서리를 매치해 의외의 조합을 만들어보는 것도 스타일에 재미를 더하는 좋은 방법.독특한 소재는 전체적으로 룩을 더욱 돋보이게 한다. 페이턴트 소재의 샤이니 롱 코트로 온몸을 휘감아 시선을 집중시켜 보는 건 어떨까.레더 코트와 시폰 맥시 스커트의 조합이 돋보이는 패션 블로거 아미 송(Amiee Song). 전체적으로 그린 계열의 컬러를 톤 온 톤으로 매치해 세련된 분위기를 자아낸다.